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위로 ] 다음 ]

 
 

신약 성서 (新約聖書)


(New Testament)

 
   
 

마가복음(Mark)

요한복음(John)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Luke

누가복음

Luke.1

[1] Inasmuch as many have undertaken to compile a narrative of the things which have been accomplished among us,
[2] just as they were delivered to us by those who from the beginning were eyewitnesses and ministers of the word,
[3] it seemed good to me also, having followed all things closely for some time past, to write an orderly account for you, most excellent The-oph'ilus,
[4] that you may know the truth concerning the things of which you have been informed.
[5] In the days of Herod, king of Judea, there was a priest named Zechari'ah, of the division of Abi'jah; and he had a wife of the daughters of Aaron, and her name was Elizabeth.
[6] And they were both righteous before God, walking in all the commandments and ordinances of the Lord blameless.
[7] But they had no child, because Elizabeth was barren, and both were advanced in years.
[8] Now while he was serving as priest before God when his division was on duty,
[9] according to the custom of the priesthood, it fell to him by lot to enter the temple of the Lord and burn incense.
[10] And the whole multitude of the people were praying outside at the hour of incense.
[11] And there appeared to him an angel of the Lord standing on the right side of the altar of incense.
[12] And Zechari'ah was troubled when he saw him, and fear fell upon him.
[13] But the angel said to him, "Do not be afraid, Zechari'ah, for your prayer is heard, and your wife Elizabeth will bear you a son, and you shall call his name John.
[14] And you will have joy and gladness,
and many will rejoice at his birth;
[15] for he will be great before the Lord,
and he shall drink no wine nor strong drink,
and he will be filled with the Holy Spirit,
even from his mother's womb.
[16] And he will turn many of the sons of Israel to the Lord their God,
[17] and he will go before him in the spirit and power of Eli'jah,
to turn the hearts of the fathers to the children,
and the disobedient to the wisdom of the just,
to make ready for the Lord a people prepared."
[18] And Zechari'ah said to the angel, "How shall I know this? For I am an old man, and my wife is advanced in years."
[19] And the angel answered him, "I am Gabriel, who stand in the presence of God; and I was sent to speak to you, and to bring you this good news.
[20] And behold, you will be silent and unable to speak until the day that these things come to pass, because you did not believe my words, which will be fulfilled in their time."
[21] And the people were waiting for Zechari'ah, and they wondered at his delay in the temple.
[22] And when he came out, he could not speak to them, and they perceived that he had seen a vision in the temple; and he made signs to them and remained dumb.
[23] And when his time of service was ended, he went to his home.
[24] After these days his wife Elizabeth conceived, and for five months she hid herself, saying,
[25] "Thus the Lord has done to me in the days when he looked on me, to take away my reproach among men."
[26] In the sixth month the angel Gabriel was sent from God to a city of Galilee named Nazareth,
[27] to a virgin betrothed to a man whose name was Joseph, of the house of David; and the virgin's name was Mary.
[28] And he came to her and said, "Hail, O favored one, the Lord is with you!"
[29] But she was greatly troubled at the saying, and considered in her mind what sort of greeting this might be.
[30] And the angel said to her, "Do not be afraid, Mary, for you have found favor with God.
[31] And behold, you will conceive in your womb and bear a son, and you shall call his name Jesus.
[32] He will be great, and will be called the Son of the Most High;
and the Lord God will give to him the throne of his father David,
[33] and he will reign over the house of Jacob for ever;
and of his kingdom there will be no end."
[34] And Mary said to the angel, "How shall this be, since I have no husband?"
[35] And the angel said to her, "The Holy Spirit will come upon you,
and the power of the Most High will overshadow you;
therefore the child to be born will be called holy,
the Son of God.
[36] And behold, your kinswoman Elizabeth in her old age has also conceived a son; and this is the sixth month with her who was called barren.
[37] For with God nothing will be impossible."
[38] And Mary said, "Behold, I am the handmaid of the Lord; let it be to me according to your word." And the angel departed from her.
[39] In those days Mary arose and went with haste into the hill country, to a city of Judah,
[40] and she entered the house of Zechari'ah and greeted Elizabeth.
[41] And when Elizabeth heard the greeting of Mary, the babe leaped in her womb; and Elizabeth was filled with the Holy Spirit
[42] and she exclaimed with a loud cry, "Blessed are you among women, and blessed is the fruit of your womb!
[43] And why is this granted me, that the mother of my Lord should come to me?
[44] For behold, when the voice of your greeting came to my ears, the babe in my womb leaped for joy.
[45] And blessed is she who believed that there would be a fulfilment of what was spoken to her from the Lord."
[46] And Mary said, "My soul magnifies the Lord,
[47] and my spirit rejoices in God my Savior,
[48] for he has regarded the low estate of his handmaiden.
For behold, henceforth all generations will call me blessed;
[49] for he who is mighty has done great things for me,
and holy is his name.
[50] And his mercy is on those who fear him
from generation to generation.
[51] He has shown strength with his arm,
he has scattered the proud in the imagination of their hearts,
[52] he has put down the mighty from their thrones,
and exalted those of low degree;
[53] he has filled the hungry with good things,
and the rich he has sent empty away.
[54] He has helped his servant Israel,
in remembrance of his mercy,
[55] as he spoke to our fathers,
to Abraham and to his posterity for ever."
[56] And Mary remained with her about three months, and returned to her home.
[57] Now the time came for Elizabeth to be delivered, and she gave birth to a son.
[58] And her neighbors and kinsfolk heard that the Lord had shown great mercy to her, and they rejoiced with her.
[59] And on the eighth day they came to circumcise the child; and they would have named him Zechari'ah after his father,
[60] but his mother said, "Not so; he shall be called John."
[61] And they said to her, "None of your kindred is called by this name."
[62] And they made signs to his father, inquiring what he would have him called.
[63] And he asked for a writing tablet, and wrote, "His name is John." And they all marveled.
[64] And immediately his mouth was opened and his tongue loosed, and he spoke, blessing God.
[65] And fear came on all their neighbors. And all these things were talked about through all the hill country of Judea;
[66] and all who heard them laid them up in their hearts, saying, "What then will this child be?" For the hand of the Lord was with him.
[67] And his father Zechari'ah was filled with the Holy Spirit, and prophesied, saying,
[68] "Blessed be the Lord God of Israel,
for he has visited and redeemed his people,
[69] and has raised up a horn of salvation for us
in the house of his servant David,
[70] as he spoke by the mouth of his holy prophets from of old,
[71] that we should be saved from our enemies,
and from the hand of all who hate us;
[72] to perform the mercy promised to our fathers,
and to remember his holy covenant,
[73] the oath which he swore to our father Abraham,
[74] to grant us that we, being delivered from the hand of our enemies,
might serve him without fear,
[75] in holiness and righteousness before him all the days of our life.
[76] And you, child, will be called the prophet of the Most High;
for you will go before the Lord to prepare his ways,
[77] to give knowledge of salvation to his people
in the forgiveness of their sins,
[78] through the tender mercy of our God,
when the day shall dawn upon us from on high
[79] to give light to those who sit in darkness and in the shadow of
death,
to guide our feet into the way of peace."
[80] And the child grew and became strong in spirit, and he was in the wilderness till the day of his manifestation to Israel.

 

1

[1] 우리 중에 이루어진 사실에 대하여
[2] 처음부터 말씀의 목격자 되고 일군 된 자들의 전하여 준 그대로 내력을 저술하려고 붓을 든 사람이 많은지라
[3] 그 모든 일을 근원부터 자세히 미루어 살핀 나도 데오빌로 각하에게 차례대로 써 보내는 것이 좋은줄 알았노니
[4] 이는 각하로 그 배운 바의 확실함을 알게 하려 함이로다
[5] 유대 왕 헤롯 때에 아비야 반열에 제사장 하나가 있으니 이름은 사가랴요 그 아내는 아론의 자손이니 이름은 엘리사벳이라
[6] 이 두 사람이 하나님 앞에 의인이니 주의 모든 계명과 규례대로 흠이 없이 행하더라
[7] 엘리사벳이 수태를 못하므로 저희가 무자하고 두 사람의 나이 많더라
[8] 마침 사가랴가 그 반열의 차례대로 제사장의 직무를 하나님 앞에 행할새
[9] 제사장의 전례를 따라 제비를 뽑아 주의 성소에 들어가 분향하고
[10] 모든 백성은 그 분향하는 시간에 밖에서 기도하더니
[11] 주의 사자가 저에게 나타나 향단 우편에 선지라
[12] 사가랴가 보고 놀라며 무서워하니
[13] 천사가 일러 가로되 사가랴여 무서워 말라 너의 간구함이 들린지라 네 아내 엘리사벳이 네게 아들을 낳아 주리니 그 이름을 요한이라 하라
[14] 너도 기뻐하고 즐거워할 것이요 많은 사람도 그의 남을 기뻐하리니
[15] 이는 저가 주 앞에 큰 자가 되며 포도주나 소주를 마시지 아니하며 모태로부터 성령의 충만함을 입어
[16] 이스라엘 자손을 주 곧 저희 하나님께로 많이 돌아오게 하겠음이니라
[17] 저가 또 엘리야의 심령과 능력으로 주 앞에 앞서 가서 아비의 마음을 자식에게,거스리는 자를 의인의 슬기에 돌아오게 하고 주를 위하여 세운 백성을 예비하리라
[18] 사가랴가 천사에게 이르되 내가 이것을 어떻게 알리요 내가 늙고아내도 나이 많으니이다
[19] 천사가 대답하여 가로되 나는 하나님 앞에 섰는 가브리엘이라 이 좋은 소식을 전하여 네게 말하라고 보내심을 입었노라
[20] 보라 이 일의 되는 날까지 네가 벙어리가 되어 능히 말을 못하리니 이는 내 말을 네가 믿지 아니함이어니와 때가 이르면 내 말이 이루리라 하더라
[21] 백성들이 사가랴를 기다리며 그의 성소 안에서 지체함을 기이히 여기더니
[22] 그가 나와서 저희에게 말을 못하니 백성들이 그 성소 안에서 이상을 본줄 알았더라 그가 형용으로 뜻을 표시하며 그냥 벙어리대로 있더니
[23] 그 직무의 날이 다 되매 집으로 돌아가니라
[24] 이 후에 그 아내 엘리사벳이 수태하고 다섯 달 동안 숨어 있으며 가로되
[25] 주께서 나를 돌아 보시는 날에 인간에 내 부끄러움을 없게 하시려고 이렇게 행하심이라 하더라
[26] 여섯째 달에 천사 가브리엘이 하나님의 보내심을 받들어 갈릴리 나사렛이란 동네에 가서
[27] 다윗의 자손 요셉이라 하는 사람과 정혼한 처녀에게 이르니 그 처녀의 이름은 마리아라
[28] 그에게 들어가 가로되 은혜를 받은 자여 평안할찌어다 주께서 너와 함께하시도다 하니
[29] 처녀가 그 말을 듣고 놀라 이런 인사가 어찌함인고 생각하매
[30] 천사가 일러 가로되 마리아여 무서워 말라 네가 하나님께 은혜를 얻었느니라
[31] 보라 네가 수태하여 아들을 낳으리니 그 이름을 예수라 하라
[32] 저가 큰 자가 되고 지극히 높은신 이의 아들이라 일컬을 것이요 주 하나님께서 그 조상 다윗의 위를 저에게 주시리니
[33] 영원히 야곱의 집에 왕노릇 하실 것이며 그 나라가 무궁하리라
[34] 마리아가 천사에게 말하되 나는 사내를 알지 못하니 어찌 이 일이 있으리이까
[35] 천사가 대답하여 가로되 성령이 네게 임하시고 지극히 높으신 이의 능력이 너를 덮으시리니 이러므로 나실바 거룩한 자는 하나님의 아들이라 일컬으리라
[36] 보라 네 친족 엘리사벳도 늙어서 아들을 배었느니라 본래 수태하지 못한다 하던 이가 이미 여섯 달이 되었나니
[37] 대저 하나님의 모든 말씀은 능치 못하심이 없느니라
[38] 마리아가 가로되 주의 계집종 이오니 말씀대로 내게 이루어지이다하매 천사가 떠나가니라
[39] 이 때에 마리아가 일어나 빨리 산중에 가서 유대 한 동네에 이르러
[40] 사가랴의 집에 들어가 엘리사벳에게 문안하니
[41] 엘리사벳이 마리아의 문안함을 들으매 아이가 복중에서 뛰노는지라 엘리사벳이 성령의 충만함을 입어
[42] 큰 소리로 불러 가로되 여자 중에 네가 복이 있으며 네 태중의 아이도 복이 있도다
[43] 내 주의 모친이 내게 나아오니 이 어찌 된 일인고
[44] 보라 네 문안하는 소리가 내 귀에 들릴 때에 아이가 내 복중에서 기쁨으로 뛰놀았도다
[45] 믿은 여자에게 복이 있도다 주께서 그에게 하신 말씀이 반드시 이루리라
[46] 마리아가 가로되 내 영혼이 주를 찬양하며
[47] 내 마음이 하나님 내 구주를 기뻐하였음은
[48] 그 계집종의 비천함을 돌아 보셨음이라 보라 이제 후로는 만세에 나를 복이 있다 일컬으리로다
[49] 능하신 이가 큰 일을 내게 행하셨으니 그 이름이 거룩하시며
[50] 긍휼하심이 두려워하는 자에게 대대로 이르는도다
[51] 그의 팔로 힘을 보이사 마음의 생각이 교만한 자들을 흩으셨고
[52] 권세 있는 자를 그 위에서 내리치셨으며 비천한 자를 높이셨고
[53] 주리는 자를 좋은 것으로 배불리셨으며 부자를 공수로 보내셨도다
[54] 그 종 이스라엘을 도우사 궁휼히 여기시고 기억하시되
[55] 우리 조상에게 말씀하신 것과 같이 아브라함과 및 그 자손에게 영원히 하시리로다 하니라
[56] 마리아가 석 달쯤 함께 있다가 집으로 돌아가니라
[57] 엘리사벳이 해산할 기한이 차서 아들을 낳으니
[58] 이웃과 친족이 주께서 저를 크게 긍휼히 여기심을 듣고 함께 즐거워하더라
[59] 팔일이 되매 아이를 할례하러 와서 그 부친의 이름을 따라 사가랴라 하고자하더니
[60] 그 모친이 대답하여 가로되 아니라 요한이라 할 것이라 하매
[61] 저희가 가로되 네 친족 중에 이 이름으로 이름한 이가 없다 하고
[62] 그 부친께 형용하여 무엇으로 이름하려 하는가 물으니
[63] 저가 서판을 달라 하여 그 이름은 요한이라 쓰매 다 기이히 여기더라
[64] 이에 그 입이 곧 열리고 혀가 풀리며 말을 하여 하나님을 찬송하니
[65] 그 근처에 사는 자가 다 두려워하고 이 모든 말이 온 유대 산중에 두루 퍼지매
[66] 듣는 사람이 다 이 말을 마음에 두며 가로되 이 아이가 장차 어찌 될꼬 하니 이는 주의 손이 저와 함께 하심이러라
[67] 그 부친 사가랴가 성령의 충만함을 입어 예언하여 가로되
[68] 찬송하리로다 주 이스라엘의 하나님이여 그 백성을 돌아보사 속량하시며
[69] 우리를 위하여 구원의 뿔을 그 종 다윗의 집에 일으키셨으니
[70] 이것은 주께서 예로부터 거룩한 선지자의 입으로 말씀하신 바와 같이
[71] 우리 원수에게서와 우리를 미워하는 모든 자의 손에서 구원하시는 구원이라
[72] 우리 조상을 긍휼히 여기시며 그 거룩한 언약을 기억하셨으니
[73] 곧 우리 조상 아브라함에게 맹세하신 맹세라
[74] 우리로 원수의 손에서 건지심을 입고
[75] 종신토록 주의 앞에서 성결과 의로 두려움이 없이 섬기게 하리라 하셨도다
[76] 이 아이여 네가 지극히 높으신 이의 선지자라 일컬음을 받고 주앞에 앞서 가서 그 길을 예비하여
[77] 주의 백성에게 그 죄 사함으로 말미암는 구원을 알게 하리니
[78] 이는 우리 하나님의 긍휼을 인함이라 이로써 돋는 해가 위로부터 우리에게 임하여
[79] 어두움과 죽음의 그늘에 앉은 자에게 비취고 우리 발을 평강의 길로 인도하시리로다 하니라
[80] 아이가 자라며 심령이 강하여지며 이스라엘에게 나타나는 날까지 빈 들에 있으니라

 

 

 

Luke.2

[1] In those days a decree went out from Caesar Augustus that all the world should be enrolled.
[2] This was the first enrollment, when Quirin'i-us was governor of Syria.
[3] And all went to be enrolled, each to his own city.
[4] And Joseph also went up from Galilee, from the city of Nazareth, to Judea, to the city of David, which is called Bethlehem, because he was of the house and lineage of David,
[5] to be enrolled with Mary, his betrothed, who was with child.
[6] And while they were there, the time came for her to be delivered.
[7] And she gave birth to her first-born son and wrapped him in swaddling cloths, and laid him in a manger, because there was no place for them in the inn.
[8] And in that region there were shepherds out in the field, keeping watch over their flock by night.
[9] And an angel of the Lord appeared to them, and the glory of the Lord shone around them, and they were filled with fear.
[10] And the angel said to them, "Be not afraid; for behold, I bring you good news of a great joy which will come to all the people;
[11] for to you is born this day in the city of David a Savior, who is Christ the Lord.
[12] And this will be a sign for you: you will find a babe wrapped in swaddling cloths and lying in a manger."
[13] And suddenly there was with the angel a multitude of the heavenly host praising God and saying,
[14] "Glory to God in the highest,
and on earth peace among men with whom he is pleased!"
[15] When the angels went away from them into heaven, the shepherds said to one another, "Let us go over to Bethlehem and see this thing that has happened, which the Lord has made known to us."
[16] And they went with haste, and found Mary and Joseph, and the babe lying in a manger.
[17] And when they saw it they made known the saying which had been told them concerning this child;
[18] and all who heard it wondered at what the shepherds told them.
[19] But Mary kept all these things, pondering them in her heart.
[20] And the shepherds returned, glorifying and praising God for all they had heard and seen, as it had been told them.
[21] And at the end of eight days, when he was circumcised, he was called Jesus, the name given by the angel before he was conceived in the womb.
[22] And when the time came for their purification according to the law of Moses, they brought him up to Jerusalem to present him to the Lord
[23] (as it is written in the law of the Lord, "Every male that opens the womb shall be called holy to the Lord")
[24] and to offer a sacrifice according to what is said in the law of the Lord, "a pair of turtledoves, or two young pigeons."
[25] Now there was a man in Jerusalem, whose name was Simeon, and this man was righteous and devout, looking for the consolation of Israel, and the Holy Spirit was upon him.
[26] And it had been revealed to him by the Holy Spirit that he should not see death before he had seen the Lord's Christ.
[27] And inspired by the Spirit he came into the temple; and when the parents brought in the child Jesus, to do for him according to the custom of the law,
[28] he took him up in his arms and blessed God and said,
[29] "Lord, now lettest thou thy servant depart in peace,
according to thy word;
[30] for mine eyes have seen thy salvation
[31] which thou hast prepared in the presence of all peoples,
[32] a light for revelation to the Gentiles,
and for glory to thy people Israel."
[33] And his father and his mother marveled at what was said about him;
[34] and Simeon blessed them and said to Mary his mother, "Behold, this child is set for the fall and rising of many in
Israel,
and for a sign that is spoken against
[35] (and a sword will pierce through your own soul also),
that thoughts out of many hearts may be revealed."
[36] And there was a prophetess, Anna, the daughter of Phan'u-el, of the tribe of Asher; she was of a great age, having lived with her husband seven years from her virginity,
[37] and as a widow till she was eighty-four. She did not depart from the temple, worshiping with fasting and prayer night and day.
[38] And coming up at that very hour she gave thanks to God, and spoke of him to all who were looking for the redemption of Jerusalem.
[39] And when they had performed everything according to the law of the Lord, they returned into Galilee, to their own city, Nazareth.
[40] And the child grew and became strong, filled with wisdom; and the favor of God was upon him.
[41] Now his parents went to Jerusalem every year at the feast of the Passover.
[42] And when he was twelve years old, they went up according to custom;
[43] and when the feast was ended, as they were returning, the boy Jesus stayed behind in Jerusalem. His parents did not know it,
[44] but supposing him to be in the company they went a day's journey, and they sought him among their kinsfolk and acquaintances;
[45] and when they did not find him, they returned to Jerusalem, seeking him.
[46] After three days they found him in the temple, sitting among the teachers, listening to them and asking them questions;
[47] and all who heard him were amazed at his understanding and his answers.
[48] And when they saw him they were astonished; and his mother said to him, "Son, why have you treated us so? Behold, your father and I have been looking for you anxiously."
[49] And he said to them, "How is it that you sought me? Did you not know that I must be in my Father's house?"
[50] And they did not understand the saying which he spoke to them.
[51] And he went down with them and came to Nazareth, and was obedient to them; and his mother kept all these things in her heart.
[52] And Jesus increased in wisdom and in stature, and in favor with God and man.
 

2

[1] 이때에 가이사 아구스도가 영을 내려 천하로 다 호적하라 하였으니
[2] 이 호적은 구레뇨가 수리아 총독 되었을 때에 첫번 한것이라
[3] 모든 사람이 호적하러 각각 고향으로 돌아가매
[4] 요셉도 다윗의 집 족속인고로 갈릴리 나사렛 동네에서 유대를 향하여 베들레헴이라 하는 다윗의 동네로
[5] 그 정혼한 마리아와 함께 호적하러 올라가니 마리아가 이미 잉태되었더라
[6] 거기 있을 그 때에 해산할 날이 차서
[7] 맏아들을 낳아 강보로 싸서 구유에 뉘었으니 이는 사관에 있을 곳이 없음이러라
[8] 그 지경에 목자들이 밖에서 밤에 자기 양떼를 지키더니
[9] 주의 사자가 곁에 서고 주의 영광이 저희를 두루 비취매 크게 무서워하는지라
[10] 천사가 이르되 무서워 말라 보라 내가 온 백성에게 미칠 큰 기쁨의 좋은 소식을 너희에게 전하노라
[11] 오늘날 다윗의 동네에 너희를 위하여 구주가 나셨으니 곧 그리스도 주시니라
[12] 너희가 가서 강보에 싸여 구유에 누인 아기를 보리니 이것이 너희에게 표적이니라 하더니
[13] 홀연히 허다한 천군이 그 천사와 함께 있어 하나님을 찬송하여 가로되
[14] 지극히 높은 곳에서는 하나님께 영광이요 땅에서는 기뻐하심을 입은 사람들 중에 평화로다 하니라
[15] 천사들이 떠나 하늘로 올라가니 목자가 서로 말하되 이제 베들레헴까지 가서 주께서 우리에게 알리신바 이 이루어진 일을 보자 하고
[16] 빨리 가서 마리아와 요셉과 구유에 누인 아기를 찾아서
[17] 보고 천사가 자기들에게 이 아기에 대하여 말한 것을 고하니
[18] 듣는 자가 다 목자의 말하는 일을 기이히 여기되
[19] 마리아는 이 모든 말을 마음에 지키어 생각하니라
[20] 목자가 자기들에게 이르던 바와 같이 듣고 본 그 모든 것을 인하여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 찬송하며 돌아가니라
[21] 할례할 팔일이 되매 그 이름을 예수라 하니 곧 수태하기 전에 천사의 일컬은 바러라
[22] 모세의 법대로 결례의 날이 차매 아기를 데리고 예루살렘에 올라가니
[23] 이는 주의 율법에 쓴바 첫 태에 처음 난 남자마다 주의 거룩한 자라 하리라 한대로 아기를 주께 드리고
[24] 또 주의 율법에 말씀하신대로 비둘기 한 쌍이나 혹 어린 반구 둘로 제사하려함이더라
[25] 예루살렘에 시므온이라 하는 사람이 있으니 이 사람이 의롭고 경건하여 이스라엘의 위로를 기다리는 자라 성령이 그 위에 계시더라
[26] 저가 주의 그리스도를 보기 전에 죽지 아니하리라 하는 성령의 지시를 받았더니
[27] 성령의 감동으로 성전에 들어가매 마침 부모가 율법의 전례대로 행하고자 하여 그 아기 예수를 데리고 오는지라
[28] 시므온이 아기를 안고 하나님을 찬송하여 가로되
[29] 주재여 이제는 말씀하신대로 종을 평안히 놓아 주시는도다
[30] 내 눈이 주의 구원을 보았사오니
[31] 이는 만민 앞에 예비하신 것이요
[32] 이방을 비추는 빛이요 주의 백성 이스라엘의 영광이니이다 하니
[33] 그 부모가 그 아기에 대한 말들을 기이히 여기더라
[34] 시므온이 저희에게 축복하고 그 모친 마리아에게 일러 가로되 보라 이 아이는 이스라엘 중 많은 사람의 패하고 흥함을 위하며 비방을 받는 표적 되기 위하여 세움을 입었고
[35] 또 칼이 네 마음을 찌르듯 하리라 이는 여러 사람의 마음의 생각을 드러내려 함이니라 하더라
[36] 또 아셀 지파 바누엘의 딸 안나라 하는 선지자가 있어 나이 매우 늙었더라 그가 출가한 후 일곱 해 동안 남편과 함께 살다가
[37] 과부 된지 팔십 사년이라 이 사람이 성전을 떠나지 아니하고 주야에 금식하며 기도함으로 섬기더니
[38] 마침 이 때에 나아와서 하나님께 감사하고 예루살렘의 구속됨을 바라는 모든 사람에게 이 아기에 대하여 말하니라
[39] 주의 율법을 좇아 모든 일을 필하고 갈릴리로 돌아가 본 동네 나사렛에 이르니라
[40] 아기가 자라며 강하여지고 지혜가 충족하며 하나님의 은혜가 그 위에 있더라
[41] 그 부모가 해마다 유월절을 당하면 예루살렘으로 가더니
[42] 예수께서 열 두살 될 때에 저희가 이 절기의 전례를 좇아 올라갔다가
[43] 그 날들을 마치고 돌아갈 때에 아이 예수는 예루살렘에 머무셨더라 그 부모는 이를 알지 못하고
[44] 동행 중에 있는 줄로 생각하고 하룻길을 간 후 친족과 아는 자 중에서 찾되
[45] 만나지 못하매 찾으면서 예루살렘에 돌아갔더니
[46] 사흘 후에 성전에서 만난즉 그가 선생들 중에 앉으사 저희에게 듣기도 하시며 묻기도 하시니
[47] 듣는 자가 다 그 지혜와 대답을 기이히 여기더라
[48] 그 부모가 보고 놀라며 그 모친은 가로되 아이야 어찌하여 우리에게 이렇게 하였느냐 보라 네 아버지와 내가 근심하여 너를 찾았노라
[49] 예수께서 가라사대 어찌하여 나를 찾으셨나이까 내가 내 아버지 집에 있어야 될 줄을 알지 못하셨나이까 하시니
[50] 양친이 그 하신 말씀을 깨닫지 못하더라
[51] 예수께서 한가지로 내려가사 나사렛에 이르러 순종하여 받드시더라 그 모친은 이 모든 말을 마음에 두니라
[52] 예수는 그 지혜와 그 키가 자라가며 하나님과 사람에게 더 사랑스러워 가시더라

 

 

Luke.3

[1] In the fifteenth year of the reign of Tiber'i-us Caesar, Pontius Pilate being governor of Judea, and Herod being tetrarch of Galilee, and his brother Philip tetrarch of the region of Iturae'a and Trachoni'tis, and Lysa'ni-as tetrarch of Abile'ne,
[2] in the high-priesthood of Annas and Ca'iaphas, the word of God came to John the son of Zechari'ah in the wilderness;
[3] and he went into all the region about the Jordan, preaching a baptism of repentance for the forgiveness of sins.
[4] As it is written in the book of the words of Isaiah the prophet, "The voice of one crying in the wilderness:
Prepare the way of the Lord,
make his paths straight.
[5] Every valley shall be filled,
and every mountain and hill shall be brought low,
and the crooked shall be made straight,
and the rough ways shall be made smooth;
[6] and all flesh shall see the salvation of God."
[7] He said therefore to the multitudes that came out to be baptized by him, "You brood of vipers! Who warned you to flee from the wrath to come?
[8] Bear fruits that befit repentance, and do not begin to say to yourselves, `We have Abraham as our father'; for I tell you, God is able from these stones to raise up children to Abraham.
[9] Even now the axe is laid to the root of the trees; every tree therefore that does not bear good fruit is cut down and thrown into the fire."
[10] And the multitudes asked him, "What then shall we do?"
[11] And he answered them, "He who has two coats, let him share with him who has none; and he who has food, let him do likewise."
[12] Tax collectors also came to be baptized, and said to him, "Teacher, what shall we do?"
[13] And he said to them, "Collect no more than is appointed you."
[14] Soldiers also asked him, "And we, what shall we do?" And he said to them, "Rob no one by violence or by false accusation, and be content with your wages."
[15] As the people were in expectation, and all men questioned in their hearts concerning John, whether perhaps he were the Christ,
[16] John answered them all, "I baptize you with water; but he who is mightier than I is coming, the thong of whose sandals I am not worthy to untie; he will baptize you with the Holy Spirit and with fire.
[17] His winnowing fork is in his hand, to clear his threshing floor, and to gather the wheat into his granary, but the chaff he will burn with unquenchable fire."
[18] So, with many other exhortations, he preached good news to the people.
[19] But Herod the tetrarch, who had been reproved by him for Hero'di-as, his brother's wife, and for all the evil things that Herod had done,
[20] added this to them all, that he shut up John in prison.
[21] Now when all the people were baptized, and when Jesus also had been baptized and was praying, the heaven was opened,
[22] and the Holy Spirit descended upon him in bodily form, as a dove, and a voice came from heaven, "Thou art my beloved Son; with thee I am well pleased."
[23] Jesus, when he began his ministry, was about thirty years of age, being the son (as was supposed) of Joseph, the son of Heli,
[24] the son of Matthat, the son of Levi, the son of Melchi, the son of Jan'na-i, the son of Joseph,
[25] the son of Mattathi'as, the son of Amos, the son of Nahum, the son of Esli, the son of Nag'ga-i,
[26] the son of Ma'ath, the son of Mattathi'as, the son of Sem'e-in, the son of Josech, the son of Joda,
[27] the son of Jo-an'an, the son of Rhesa, the son of Zerub'babel, the son of She-al'ti-el, the son of Neri,
[28] the son of Melchi, the son of Addi, the son of Cosam, the son of Elma'dam, the son of Er,
[29] the son of Joshua, the son of Elie'zer, the son of Jorim, the son of Matthat, the son of Levi,
[30] the son of Simeon, the son of Judah, the son of Joseph, the son of Jonam, the son of Eli'akim,
[31] the son of Me'le-a, the son of Menna, the son of Mat'tatha, the son of Nathan, the son of David,
[32] the son of Jesse, the son of Obed, the son of Bo'az, the son of Sala, the son of Nahshon,
[33] the son of Ammin'adab, the son of Admin, the son of Arni, the son of Hezron, the son of Perez, the son of Judah,
[34] the son of Jacob, the son of Isaac, the son of Abraham, the son of Terah, the son of Nahor,
[35] the son of Serug, the son of Re'u, the son of Peleg, the son of Eber, the son of Shelah,
[36] the son of Ca-i'nan, the son of Arphax'ad, the son of Shem, the son of Noah, the son of Lamech,
[37] the son of Methuselah, the son of Enoch, the son of Jared, the son of Maha'lale-el, the son of Ca-i'nan,
[38] the son of Enos, the son of Seth, the son of Adam, the son of God.

 

3

[1] 디베료 가이사가 위에 있은지 열 다섯 해 곧 본디오 빌라도가 유대의 총독으로,헤롯이 갈릴리의 분봉왕으로,그 동생 빌립이 이두래와 드라고닛 지방의 분봉왕으로,루사니아가 아빌레네의 분봉왕으로,
[2]
안나스와 가야바가 대제사장으로 있을 때에 하나님의 말씀이 빈 들에서 사가랴의 아들 요한에게 임한지라
[3] 요한이 요단강 부근 각처에 와서 죄 사함을 얻게 하는 회개의 세례를 전파하니
[4] 선지자 이사야의 책에 쓴바 광야에 외치는 자의 소리가 있어 가로되 너희는 주의 길을 예비하라 그의 첩경을 평탄케 하라
[5] 모든 골짜기가 메워지고 모든 산과 작은 산이 낮아지고 굽은 것이 곧아지고 험한 길이 평탄하여질 것이요
[6] 모든 육체가 하나님의 구원하심을 보리라 함과 같으니라
[7] 요한이 세례 받으러 나오는 무리에게 이르되 독사의 자식들아 누가 너희를 가르쳐 장차 올 진노를 피하라 하더냐
[8] 그러므로 회개에 합당한 열매를 맺고 속으로 아브라함이 우리 조상이라 말하지 말라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하나님이 능히 이 돌들로도 아브라함의 자손이 되게 하시리라
[9] 이미 도끼가 나무 뿌리에 놓였으니 좋은 열매 맺지 아니하는 나무마다 찍혀 불에 던지우리라
[10] 무리가 물어 가로되 그러하면 우리가 무엇을 하리이까
[11] 대답하여 가로되 옷 두 벌 있는 자는 옷 없는 자에게 나눠줄 것이요 먹을 것이 있는 자도 그렇게 할 것이니라 하고
[12] 세리들도 세례를 받고자 하여 와서 가로되 선생이여 우리는 무엇을 하리이까 하매
[13] 가로되 정한 세 외에는 늑징치 말라 하고
[14] 군병들도 물어 가로되 우리는 무엇을 하리이까 하매 가로되 사람에게 강포하지 말며 무소하지 말고 받는 요를 족한 줄로 알라 하니라
[15] 백성들이 바라고 기다리므로 모든 사람들이 요한을 혹 그리스도신가 심중에 의논하니
[16] 요한이 모든 사람에게 대답하여 가로되 나는 물로 너희에게 세례를 주거니와 나보다 능력이 많으신 이가 오시나니 나는 그 신들메를 풀기도 감당치 못하겠노라 그는 성령과 불로 너희에게 세례를 주실것이요
[17] 손에 키를 들고 자기의 타작마당을 정하게 하사 알곡은 모아 곡간에 들이고 쭉정이는 꺼지지 않는 불에 태우시리라
[18] 또 기타 여러가지로 권하여 백성에게 좋은 소식을 전하였으나
[19] 분봉왕 헤롯은 그 동생의 아내 헤로디아의 일과 또 그의 행한 모든 악한 일을 인하여 요한에게 책망을 받고
[20] 이 위에 한 가지 악을 더하여 요한을 옥에 가두니라
[21] 백성이 다 세례를 받을쌔 예수도 세례를 받으시고 기도하실 때에 하늘이 열리며
[22] 성령이 형체로 비둘기 같이 그의 위에 강림하시더니 하늘로서 소리가 나기를 너는 내 사랑하는 아들이라 내가 너를 기뻐하노라 하시니라
[23] 예수께서 가르치심을 시작할 때에 삼심세쯤 되시니라 사람들의 아는대로는 요셉의 아들이니 요셉의 이상은 헬리요
[24] 그 이상은 맛닷이요 그 이상은 레위요 그 이상은 멜기요 그 이상은 얀나요 그 이상은 요셉이요
[25] 그 이상은 맛다디아요 그 이상은 아모스요 그 이상은 나훔이요 그 이상은 에슬리요 그 이상은 낙개요
[26] 그 이상은 마앗이요 그 이상은 맛다디아요 그 이상은 서머인이요 그 이상은 요섹이요 그 이상은 요다요
[27] 그 이상은 요아난이요 그 이상은 레사요 그 이상은 스룹바벨이요 그 이상은 스알디엘이요 그 이상은 네리요
[28] 그 이상은 멜기요 그 이상은 앗디요 그 이상은 고삼이요 그 이상은 엘마담이요 그 이상은 에르요
[29] 그 이상은 예수요 그 이상은 엘리에서요 그 이상은 요림이요 그 이상은 맛닷이요 그 이상은 레위요
[30] 그 이상은 시므온이요 그 이상은 유다요 그 이상은 요셉이요 그 이상은 요남이요 그 이상은 엘리아김이요
[31] 그 이상은 멜레아요 그 이상은 멘나요 그 이상은 맛다다요 그 이상은 나단이요 그 이상은 다윗이요
[32] 그 이상은 이새요 그 이상은 오벳이요 그 이상은 보아스요 그 이상은 살몬이요 그 이상은 나손이요
[33] 그 이상은 아미나답이요 그이상은 아니요 그 이상은 헤스론이요 그 이상은 베레스요 그 이상은 유다요
[34] 그 이상은 야곱이요 그 이상은 이삭이요 그 이상은 아브라함이요 그 이상은 데라요 그 이상은 나홀이요
[35] 그 이상은 스룩이요 그 이상은 르우요 그 이상은 벨렉이요 그 이상은 헤버요 그 이상은 살라요
[36] 그 이상은 가이난이요 그 이상은 아박삿이요 그 이상은 셈이요 그 이상은 노아요 그 이상은 레멕이요
[37] 그 이상은 므두셀라요 그 이상은 에녹이요 그 이상은 야렛이요 그 이상은 마할랄렐이요 그 이상은 가이난이요
[38] 그 이상은 에노스요 그 이상은 셋이요 그 이상은 아담이요 그 이상은 하나님이시니라

 

 

Luke.4

[1] And Jesus, full of the Holy Spirit, returned from the Jordan, and was led by the Spirit
[2] for forty days in the wilderness, tempted by the devil. And he ate nothing in those days; and when they were ended, he was hungry.
[3] The devil said to him, "If you are the Son of God, command this stone to become bread."
[4] And Jesus answered him, "It is written, `Man shall not live by bread alone.'"
[5] And the devil took him up, and showed him all the kingdoms of the world in a moment of time,
[6] and said to him, "To you I will give all this authority and their glory; for it has been delivered to me, and I give it to whom I will.
[7] If you, then, will worship me, it shall all be yours."
[8] And Jesus answered him, "It is written, `You shall worship the Lord your God,
and him only shall you serve.'"
[9] And he took him to Jerusalem, and set him on the pinnacle of the temple, and said to him, "If you are the Son of God, throw yourself down from here;
[10] for it is written, `He will give his angels charge of you, to guard you,'
[11] and `On their hands they will bear you up,
lest you strike your foot against a stone.'"
[12] And Jesus answered him, "It is said, `You shall not tempt the Lord your God.'"
[13] And when the devil had ended every temptation, he departed from him until an opportune time.
[14] And Jesus returned in the power of the Spirit into Galilee, and a report concerning him went out through all the surrounding country.
[15] And he taught in their synagogues, being glorified by all.
[16] And he came to Nazareth, where he had been brought up; and he went to the synagogue, as his custom was, on the sabbath day. And he stood up to read;
[17] and there was given to him the book of the prophet Isaiah. He opened the book and found the place where it was written,
[18] "The Spirit of the Lord is upon me,
because he has anointed me to preach good news to the poor.
He has sent me to proclaim release to the captives
and recovering of sight to the blind,
to set at liberty those who are oppressed,
[19] to proclaim the acceptable year of the Lord."
[20] And he closed the book, and gave it back to the attendant, and sat down; and the eyes of all in the synagogue were fixed on him.
[21] And he began to say to them, "Today this scripture has been fulfilled in your hearing."
[22] And all spoke well of him, and wondered at the gracious words which proceeded out of his mouth; and they said, "Is not this Joseph's son?"
[23] And he said to them, "Doubtless you will quote to me this proverb, `Physician, heal yourself; what we have heard you did at Caper'na-um, do here also in your own country.'"
[24] And he said, "Truly, I say to you, no prophet is acceptable in his own country.
[25] But in truth, I tell you, there were many widows in Israel in the days of Eli'jah, when the heaven was shut up three years and six months, when there came a great famine over all the land;
[26] and Eli'jah was sent to none of them but only to Zar'ephath, in the land of Sidon, to a woman who was a widow.
[27] And there were many lepers in Israel in the time of the prophet Eli'sha; and none of them was cleansed, but only Na'aman the Syrian."
[28] When they heard this, all in the synagogue were filled with wrath.
[29] And they rose up and put him out of the city, and led him to the brow of the hill on which their city was built, that they might throw him down headlong.
[30] But passing through the midst of them he went away.
[31] And he went down to Caper'na-um, a city of Galilee. And he was teaching them on the sabbath;
[32] and they were astonished at his teaching, for his word was with authority.
[33] And in the synagogue there was a man who had the spirit of an unclean demon; and he cried out with a loud voice,
[34] "Ah! What have you to do with us, Jesus of Nazareth? Have you come to destroy us? I know who you are, the Holy One of God."
[35] But Jesus rebuked him, saying, "Be silent, and come out of him!" And when the demon had thrown him down in the midst, he came out of him, having done him no harm.
[36] And they were all amazed and said to one another, "What is this word? For with authority and power he commands the unclean spirits, and they come out."
[37] And reports of him went out into every place in the surrounding region.
[38] And he arose and left the synagogue, and entered Simon's house. Now Simon's mother-in-law was ill with a high fever, and they besought him for her.
[39] And he stood over her and rebuked the fever, and it left her; and immediately she rose and served them.
[40] Now when the sun was setting, all those who had any that were sick with various diseases brought them to him; and he laid his hands on every one of them and healed them.
[41] And demons also came out of many, crying, "You are the Son of God!" But he rebuked them, and would not allow them to speak, because they knew that he was the Christ.
[42] And when it was day he departed and went into a lonely place. And the people sought him and came to him, and would have kept him from leaving them;
[43] but he said to them, "I must preach the good news of the kingdom of God to the other cities also; for I was sent for this purpose."
[44] And he was preaching in the synagogues of Judea.
 

 

4 장

[1] 예수께서 성령의 충만함을 입어 요단강에서 돌아오사 광야에서 사십일 동안 성령에게 이끌리시며
[2] 마귀에게 시험을 받으시더라 이 모든 날에 아무 것도 잡수시지 아니하시니 날 수가 다하매 주리신지라
[3] 마귀가 가로되 네가 만일 하나님의 아들이어든 이 돌들에게 명하여 떡덩이가 되게 하라
[4]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기록하기를 사람이 떡으로만 살 것이 아니라 하였느니라
[5] 마귀가 또 예수를 이끌고 올라가서 순식간에 천하 만국을 보이며
[6] 가로되 이 모든 권세와 그 영광을 내가 네게 주리라 이것은 내게 넘겨준 것이므로 나의 원하는 자에게 주노라
[7] 그러므로 네가 만일 내게 절하면 다 네 것이 되리라
[8]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기록하기를 주 너의 하나님께 경배하고 다만 그를 섬기라 하였느니라
[9] 또 이끌고 예루살렘으로 가서 성전 꼭대기에 세우고 가로되 네가 만일 하나님의 아들이어든 여기서 뛰어 내리라
[10] 기록하였으되 하나님이 너를 위하여 그 사자들을 명하사 너를 지키게 하시리라 하였고
[11] 또한 저희가 손으로 너를 받들어 네 발이 돌에 부딪히지 않게 하시리라 하였느니라
[12]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말씀하기를 주 너의 하나님을 시험치 말라 하였느니라
[13] 마귀가 모든 시험을 다 한 후에 얼마 동안 떠나리라
[14] 예수께서 성령의 권능으로 갈릴리에 돌아가시니 그 소문이 사방에 퍼졌고
[15] 친히 그 여러 회당에서 가르치시매 뭇사람에게 칭송을 받으시더라
[16] 예수께서 그 자라나신 곳 나사렛에 이르사 안식일에 자기 규례대로 회당에 들어가사 성경을 읽으려고 서시매
[17] 선지자 이사야의 글을 드리거늘 책을 펴서 이렇게 기록한 데를 찾으시니 곧
[18] 주의 성령이 내게 임하셨으니 이는 가난한 자에게 복음을 전하게 하시려고 내게 기름을 부으시고 나를 보내사 포로된 자에게 자유를 눈먼 자에게 다시 보게 함을 전파하며 눌린 자를 자유케 하고
[19] 주의 은혜의 해를 전파하게 하려 하심이라 하였더라
[20] 책을 덮어 그 맡은 자에게 주시고 앉으시니 회당에 있는 자들이 다 주목하여 보더라
[21] 이에 예수께서 저희에게 말씀하시되 이 글이 오늘날 너희 귀에 응하였느니라 하시니
[22] 저희가 다 그를 증거하고 그 입으로 나오는바 은혜로운 말을 기이히 여겨 가로되 이 사람이 요셉의 아들이 아니냐
[23] 예수께서 저희에게 이르시되 너희가 반드시 의원아 너를 고치라 하는 속담을 인증하여 내게 말하기를 우리의 들은바 가버나움에서 행한 일을 네 고향 여기서도 행하라 하리라
[24] 또 가라사대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선지자가 고향에서 환영을 받는 자가 없느니라
[25] 내가 참으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엘리야 시대에 하늘이 세 해 여섯 달을 닫히어 온 땅에 큰 흉년이 들었을 때에 이스라엘에 많은 과부가 있었으되
[26] 엘리야가 그 중 한 사람에게도 보내심을 받지 않고 오직 시돈 땅에 있는 사렙다의 한 과부에게 뿐이었으며
[27] 또 선지자 엘리사 때에 이스라엘에 많은 문둥이가 있었으되 그 중에 한 사람도 깨끗함을 얻지 못하고 오직 수리아 사람 나아만 뿐이니라
[28] 회당에 있는 자들이 이것을 듣고 다 분이 가득하여
[29] 일어나 동네 밖으로 쫓아내어 그 동네가 건설된 산 낭떠러지까지 끌고 가서 밀쳐 내리치고자 하되
[30] 예수께서 저희 가운데로 지나서 가시니라
[31] 갈릴리 가버나움 동네에 내려오사 안식일에 가르치시매
[32] 저희가 그 가르치심에 놀라니 이는 그 말씀이 권세가 있음이러라
[33] 회당에 더러운 귀신 들린 사람이 있어 크게 소리질러 가로되
[34] 아 나사렛 예수여 우리가 당신과 무슨 상관이 있나이까 우리를 멸하러 왔나이까 나는 당신이 누구인줄 아노니 하나님의 거룩한 자니이다
[35] 예수께서 꾸짖어 가라사대 잠잠하고 그 사람에게서 나오라 하시니 귀신이 그 사람을 무리 중에 넘어뜨리고 나오되 그 사람은 상하지 아니한지라
[36] 다 놀라 서로 말하여 가로되 이 어떠한 말씀인고 권세와 능력으로 더러운 귀신을 명하매 나가는도다 하더라
[37] 이에 예수의 소문이 그 근처 사방에 퍼지니라
[38] 예수께서 일어나 회당에서 나가사 시몬의 집에 들어가시니 시몬의 장모가 중한 열병에 붙들린지라 사람이 저를 위하여 예수께 구하니
[39] 예수께서 가까이 서서 열병을 꾸짖으신대 병이 떠나고 여자가 곧 일어나 저희에게 수종드니라
[40] 해 질 적에 각색 병으로 앓는 자 있는 사람들이 다 병인을 데리고 나아오매 예수께서 일일이 그 위에 손을 얹으사 고치시니
[41] 여러 사람에게서 귀신들이 나가며 소리질러 가로되 당신은 하나님의 아들이니이다 예수께서 꾸짖으사 저희의 말함을 허락지 아니하시니 이는 자기를 그리스도인줄 앎이니라
[42] 날이 밝으매 예수께서 나오사 한적한 곳에 가시니 무리가 찾다가 만나서 자기들에게 떠나시지 못하게 만류하려 하매
[43]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다른 동네에서도 하나님의 나라 복음을 전하여야 하리니 나는 이 일로 보내심을 입었노라 하시고
[44] 갈릴리 여러 회당에서 전도하시더라

 

 

 

Luke.5

[1] While the people pressed upon him to hear the word of God, he was standing by the lake of Gennes'aret.
[2] And he saw two boats by the lake; but the fishermen had gone out of them and were washing their nets.
[3] Getting into one of the boats, which was Simon's, he asked him to put out a little from the land. And he sat down and taught the people from the boat.
[4] And when he had ceased speaking, he said to Simon, "Put out into the deep and let down your nets for a catch."
[5] And Simon answered, "Master, we toiled all night and took nothing! But at your word I will let down the nets."
[6] And when they had done this, they enclosed a great shoal of fish; and as their nets were breaking,
[7] they beckoned to their partners in the other boat to come and help them. And they came and filled both the boats, so that they began to sink.
[8] But when Simon Peter saw it, he fell down at Jesus' knees, saying, "Depart from me, for I am a sinful man, O Lord."
[9] For he was astonished, and all that were with him, at the catch of fish which they had taken;
[10] and so also were James and John, sons of Zeb'edee, who were partners with Simon. And Jesus said to Simon, "Do not be afraid; henceforth you will be catching men."
[11] And when they had brought their boats to land, they left everything and followed him.
[12] While he was in one of the cities, there came a man full of leprosy; and when he saw Jesus, he fell on his face and besought him, "Lord, if you will, you can make me clean."
[13] And he stretched out his hand, and touched him, saying, "I will; be clean." And immediately the leprosy left him.
[14] And he charged him to tell no one; but "go and show yourself to the priest, and make an offering for your cleansing, as Moses commanded, for a proof to the people."
[15] But so much the more the report went abroad concerning him; and great multitudes gathered to hear and to be healed of their infirmities.
[16] But he withdrew to the wilderness and prayed.
[17] On one of those days, as he was teaching, there were Pharisees and teachers of the law sitting by, who had come from every village of Galilee and Judea and from Jerusalem; and the power of the Lord was with him to heal.
[18] And behold, men were bringing on a bed a man who was paralyzed, and they sought to bring him in and lay him before Jesus;
[19] but finding no way to bring him in, because of the crowd, they went up on the roof and let him down with his bed through the tiles into the midst before Jesus.
[20] And when he saw their faith he said, "Man, your sins are forgiven you."
[21] And the scribes and the Pharisees began to question, saying, "Who is this that speaks blasphemies? Who can forgive sins but God only?"
[22] When Jesus perceived their questionings, he answered them, "Why do you question in your hearts?
[23] Which is easier, to say, `Your sins are forgiven you,' or to say, `Rise and walk'?
[24] But that you may know that the Son of man has authority on earth to forgive sins" -- he said to the man who was paralyzed -- "I say to you, rise, take up your bed and go home."
[25] And immediately he rose before them, and took up that on which he lay, and went home, glorifying God.
[26] And amazement seized them all, and they glorified God and were filled with awe, saying, "We have seen strange things today."
[27] After this he went out, and saw a tax collector, named Levi, sitting at the tax office; and he said to him, "Follow me."
[28] And he left everything, and rose and followed him.
[29] And Levi made him a great feast in his house; and there was a large company of tax collectors and others sitting at table with them.
[30] And the Pharisees and their scribes murmured against his disciples, saying, "Why do you eat and drink with tax collectors and sinners?"
[31] And Jesus answered them, "Those who are well have no need of a physician, but those who are sick;
[32] I have not come to call the righteous, but sinners to repentance."
[33] And they said to him, "The disciples of John fast often and offer prayers, and so do the disciples of the Pharisees, but yours eat and drink."
[34] And Jesus said to them, "Can you make wedding guests fast while the bridegroom is with them?
[35] The days will come, when the bridegroom is taken away from them, and then they will fast in those days."
[36] He told them a parable also: "No one tears a piece from a new garment and puts it upon an old garment; if he does, he will tear the new, and the piece from the new will not match the old.
[37] And no one puts new wine into old wineskins; if he does, the new wine will burst the skins and it will be spilled, and the skins will be destroyed.
[38] But new wine must be put into fresh wineskins.
[39] And no one after drinking old wine desires new; for he says, `The old is good.'"
 

 

5 장

[1] 무리가 옹위하여 하나님의 말씀을 들을새 예수는 게네사렛 호숫가에 서서
[2] 호숫가에 두 배가 있는 것을 보시니 어부들은 배에서 나와서 그물을 씻는지라
[3] 예수께서 한 배에 오르시니 그 배는 시몬의 배라 육지에서 조금 띄기를 청하시고 앉으사 배에서 무리를 가르치시더니
[4] 말씀을 마치시고 시몬에게 이르시되 깊은데로 가서 그물을 내려 고기를 잡으라
[5] 시몬이 대답하여 가로되 선생이여 우리들이 밤이 맞도록 수고를 하였으되 얻은 것이 없지마는 말씀에 의지하여 내가 그물을 내리리이다 하고
[6] 그리한즉 고기를 에운 것이 심히 많아 그물이 찢어지는지라
[7] 이에 다른 배에 있는 동무를 손짓하여 와서 도와달라 하니 저희가 와서 두 배에 채우매 잠기게 되었더라
[8] 시몬 베드로가 이를 보고 예수의 무릎 아래 엎드려 가로되 주여 나를 떠나소서 나는 죄인이로소이다 하니
[9] 이는 자기와 및 함께 있는 모든 사람이 고기 잡힌 것을 인하여 놀라고
[10] 세베대의 아들로서 시몬의 동업자인 야고보와 요한도 놀랐음이라 예수께서 시몬에게 일러 가라사대 무서워 말라 이제 후로는 네가 사람을 취하리라 하시니
[11] 저희가 배들을 육지에 대고 모든 것을 버려두고 예수를 좇으니라
[12] 예수께서 한 동네에 계실 때에 온 몸에 문둥병 들린 사람이 있어 예수를 보고 엎드려 구하여 가로되 주여 원하시면 나를 깨끗케 하실 수 있나이다 하니
[13] 예수께서 손을 내밀어 저에게 대시며 가라사대 내가 원하노니 깨끗함을 받으라 하신대 문둥병이 곧 떠나니라
[14] 예수께서 저를 경계하시되 아무에게도 이르지 말고 가서 제사장에게 네 몸을 보이고 또 네 깨끗케 됨을 인하여 모세의 명한대로 예물을 드려 저희에게 증거하라 하셨더니
[15] 예수의 소문이 더욱 퍼지매 허다한 무리가 말씀도 듣고 자기 병도 나음을 얻고자 하여 모여 오되
[16] 예수는 물러가사 한적한 곳에서 기도하시니라
[17] 하루는 가르치실 때에 갈릴리 각 촌과 유대와 예루살렘에서 나온 바리새인과 교법사들이 앉았는데 병을 고치는 주의 능력이 예수와 함께하더라
[18] 한 중풍병자를 사람들이 침상에 메고 와서 예수 앞에 들여놓고자 하였으나
[19] 무리 때문에 메고 들어갈 길을 얻지 못한지라 지붕에 올라가 기와를 벗기고 병자를 침상채 무리 가운데로 예수 앞에 달아 내리니
[20] 예수께서 저희 믿음을 보시고 이르시되 이 사람아 네 죄 사함을 받았느니라 하시니
[21] 서기관과 바리새인들이 의논하여 가로되 이 참람한 말을 하는 자가 누구뇨 오직 하나님 외에 누가 능히 죄를 사하겠느냐
[22] 예수께서 그 의논을 아시고 대답하여 가라사대 너희 마음에 무슨 의논을 하느냐
[23] 네 죄 사함을 받았느니라 하는 말과 일어나 걸어 가라 하는 말이 어느 것이 쉽겠느냐
[24] 그러나 인자가 땅에서 죄를 사하는 권세가 있는 줄을 너희로 알게 하리라 하시고 중풍병자에게 말씀하시되 내가 네게 이르노니 일어나 네 침상을 가지고 집으로 가라 하시매
[25] 그 사람이 저희 앞에서 곧 일어나 누웠던 것을 가지고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자기 집으로 돌아가니
[26] 모든 사람이 놀라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심히 두려워하여 가로되 오늘날 우리가 기이한 일을 보았다 하니라
[27] 그 후에 나가사 레위라 하는 세리가 세관에 앉은 것을 보시고 나를 좇으라 하시니
[28] 저가 모든 것을 버리고 일어나 좇으니라
[29] 레위가 예수를 위하여 자기 집에서 큰 잔치를 하니 세리와 다른 사람이 많이 함께 앉았는지라
[30] 바리새인과 저희 서기관들이 그 제자들을 비방하여 가로되 너희가 어찌하여 세리와 죄인과 함께 먹고 마시느냐
[31]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건강한 자에게는 의원이 쓸데 없고 병든자에게라야 쓸데 있나니
[32] 내가 의인을 부르러 온 것이 아니요 죄인을 불러 회개시키러 왔노라
[33] 저희가 예수께 말하되 요한의 제자는 자주 금식하며 기도하고 바리새인의 제자들도 또한 그리하되 당신의 제자들은 먹고 마시나이다
[34] 예수께서 저희에게 이르시되 혼인집 손님들이 신랑과 함께 있을 때에 너희가 그 손님으로 금식하게 할 수 있느뇨
[35] 그러나 그 날에 이르러 저희가 신랑을 빼앗기리니 그 날에는 금식할 것이니라
[36] 또 비유하여 이르시되 새 옷에서 한 조각을 찢어 낡은 옷에 붙이는 자가 없나니 만일 그렇게 하면 새 옷을 찢을 뿐이요 또 새 옷에서 찢은 조각이 낡은 것에 합하지 아니하리라
[37] 새 포도주를 낡은 가죽 부대에 넣는 자가 없나니 만일 그렇게 하면 새 포도주가 부대를 터뜨려 포도주가 쏟아지고 부대도 버리게 되리라
[38] 새 포도주는 새 부대에 넣어야 할 것이니라
[39] 묵은 포도주를 마시고 새 것을 원하는 자가 없나니 이는 묵은 것이 좋다 함이니라

 

 

Luke.6

[1] On a sabbath, while he was going through the grainfields, his disciples plucked and ate some heads of grain, rubbing them in their hands.
[2] But some of the Pharisees said, "Why are you doing what is not lawful to do on the sabbath?"
[3] And Jesus answered, "Have you not read what David did when he was hungry, he and those who were with him:
[4] how he entered the house of God, and took and ate the bread of the Presence, which it is not lawful for any but the priests to eat, and also gave it to those with him?"
[5] And he said to them, "The Son of man is lord of the sabbath."
[6] On another sabbath, when he entered the synagogue and taught, a man was there whose right hand was withered.
[7] And the scribes and the Pharisees watched him, to see whether he would heal on the sabbath, so that they might find an accusation against him.
[8] But he knew their thoughts, and he said to the man who had the withered hand, "Come and stand here." And he rose and stood there.
[9] And Jesus said to them, "I ask you, is it lawful on the sabbath to do good or to do harm, to save life or to destroy it?"
[10] And he looked around on them all, and said to him, "Stretch out your hand." And he did so, and his hand was restored.
[11] But they were filled with fury and discussed with one another what they might do to Jesus.
[12] In these days he went out to the mountain to pray; and all night he continued in prayer to God.
[13] And when it was day, he called his disciples, and chose from them twelve, whom he named apostles;
[14] Simon, whom he named Peter, and Andrew his brother, and James and John, and Philip, and Bartholomew,
[15] and Matthew, and Thomas, and James the son of Alphaeus, and Simon who was called the Zealot,
[16] and Judas the son of James, and Judas Iscariot, who became a traitor.
[17] And he came down with them and stood on a level place, with a great crowd of his disciples and a great multitude of people from all Judea and Jerusalem and the seacoast of Tyre and Sidon, who came to hear him and to be healed of their diseases;
[18] and those who were troubled with unclean spirits were cured.
[19] And all the crowd sought to touch him, for power came forth from him and healed them all.
[20] And he lifted up his eyes on his disciples, and said: "Blessed are you poor, for yours is the kingdom of God.
[21] "Blessed are you that hunger now, for you shall be satisfied. "Blessed are you that weep now, for you shall laugh.
[22] "Blessed are you when men hate you, and when they exclude you and revile you, and cast out your name as evil, on account of the Son of man!
[23] Rejoice in that day, and leap for joy, for behold, your reward is great in heaven; for so their fathers did to the prophets.
[24] "But woe to you that are rich, for you have received your consolation.
[25] "Woe to you that are full now, for you shall hunger. "Woe to you that laugh now, for you shall mourn and weep.
[26] "Woe to you, when all men speak well of you, for so their fathers did to the false prophets.
[27] "But I say to you that hear, Love your enemies, do good to those who hate you,
[28] bless those who curse you, pray for those who abuse you.
[29] To him who strikes you on the cheek, offer the other also; and from him who takes away your coat do not withhold even your shirt.
[30] Give to every one who begs from you; and of him who takes away your goods do not ask them again.
[31] And as you wish that men would do to you, do so to them.
[32] "If you love those who love you, what credit is that to you? For even sinners love those who love them.
[33] And if you do good to those who do good to you, what credit is that to you? For even sinners do the same.
[34] And if you lend to those from whom you hope to receive, what credit is that to you? Even sinners lend to sinners, to receive as much again.
[35] But love your enemies, and do good, and lend, expecting nothing in return; and your reward will be great, and you will be sons of the Most High; for he is kind to the ungrateful and the selfish.
[36] Be merciful, even as your Father is merciful.
[37] "Judge not, and you will not be judged; condemn not, and you will not be condemned; forgive, and you will be forgiven;
[38] give, and it will be given to you; good measure, pressed down, shaken together, running over, will be put into your lap. For the measure you give will be the measure you get back."
[39] He also told them a parable: "Can a blind man lead a blind man? Will they not both fall into a pit?
[40] A disciple is not above his teacher, but every one when he is fully taught will be like his teacher.
[41] Why do you see the speck that is in your brother's eye, but do not notice the log that is in your own eye?
[42] Or how can you say to your brother, `Brother, let me take out the speck that is in your eye,' when you yourself do not see the log that is in your own eye? You hypocrite, first take the log out of your own eye, and then you will see clearly to take out the speck that is in your brother's eye.
[43] "For no good tree bears bad fruit, nor again does a bad tree bear good fruit;
[44] for each tree is known by its own fruit. For figs are not gathered from thorns, nor are grapes picked from a bramble bush.
[45] The good man out of the good treasure of his heart produces good, and the evil man out of his evil treasure produces evil; for out of the abundance of the heart his mouth speaks.
[46] "Why do you call me `Lord, Lord,' and not do what I tell you?
[47] Every one who comes to me and hears my words and does them, I will show you what he is like:
[48] he is like a man building a house, who dug deep, and laid the foundation upon rock; and when a flood arose, the stream broke against that house, and could not shake it, because it had been well built.
[49] But he who hears and does not do them is like a man who built a house on the ground without a foundation; against which the stream broke, and immediately it fell, and the ruin of that house was great."
 

 

 

6 장

[1] 안식일에 예수께서 밀밭 사이로 지나가실새 제자들이 이삭을 잘라 손으로 비비어 먹으니
[2] 어떤 바리새인들이 말하되 어찌하여 안식일에 하지 못할 일을 하느뇨
[3]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다윗이 자기와 및 함께한 자들이 시장할 때에 한 일을 읽지 못하였느냐
[4] 그가 하나님의 전에 들어가서 다만 제사장 외에는 먹지 못하는 진설병을 집어 먹고 함께한 자들에게도 주지 아니하였느냐
[5] 또 가라사대 인자는 안식일의 주인이니라 하시더라
[6] 또 다른 안식일에 예수께서 회당에 들어가사 가르치실새 거기 오른손 마른 사람이 있는지라
[7] 서기관과 바리새인들이 예수를 송사할 빙거를 찾으려 하여 안식일에 병 고치시는가 엿보니
[8] 예수께서 저희 생각을 아시고 손 마른 사람에게 이르시되 일어나 한가운데 서라 하시니 저가 일어나 서거늘
[9] 예수께서 저희에게 이르시되 내가 너희에게 묻노니 안식일에 선을 행하는 것과 악을 행하는 것 생명을 구하는 것과 멸하는 것 어느 것이 옳으냐 하시며
[10] 무리를 둘러 보시고 그 사람에게 이르시되 네 손을 내밀라 하시니 저가 그리하매 그 손이 회복된지라
[11] 저희는 분기가 가득하여 예수를 어떻게 처치할 것을 서로 의논하니라
[12] 이 때에 예수께서 기도하시러 산으로 가사 밤이 맞도록 하나님께 기도하시고
[13] 밝으매 그 제자들을 부르사 그 중에서 열 둘을 택하여 사도라 칭하셨으니
[14] 곧 베드로라고도 이름 주신 시몬과 및 그 형제 안드레와 및 야고보와 요한과 빌립과 바돌로매와
[15] 마태와 도마와 및 알패오의 아들 야고보와 및 셀롯이라 하는 시몬과
[16] 및 야고보의 아들 유다와 및 예수를 파는 자 될 가룟 유다라
[17] 예수께서 저희와 함께 내려오사 평지에 서시니 그 제자의 허다한 무리와 또 예수의 말씀도 듣고 병 고침을 얻으려고 유대 사방과 예루살렘과 및 두로와 시돈의 해안으로부터 온 많은 백성도 있더라
[18] 더러운 귀신에게 고난 받는 자들도 고침을 얻은지라
[19] 온 무리가 예수를 만지려고 힘쓰니 이는 능력이 예수께로 나서 모든 사람을 낫게 함이러라
[20] 예수께서 눈을 들어 제자들을 보시고 가라사대 가난한 자는 복이 있나니 하나님의 나라가 너희 것임이요
[21] 이제 주린 자는 복이 있나니 너희가 배부름을 얻을 것임이요 이제 우는 자는 복이 있나니 너희가 웃을 것임이요
[22] 인자를 인하여 사람들이 너희를 미워하며 멀리하고 욕하고 너희 이름을 악하다 하여 버릴 때에는 너희에게 복이 있도다
[23] 그 날에 기뻐하고 뛰놀라 하늘에서 너희 상이 큼이라 저희 조상들이 선지자들에게 이와 같이 하였느니라
[24] 그러나 화 있을찐저 너희 부요한 자여 너희는 너희의 위로를 이미 받았도다
[25] 화 있을찐저 너희 이제 배부른 자여 너희는 주리리로다 화 있을찐저 너희 이제 웃는 자여 너희가 애통하며 울리로다
[26] 모든 사람이 너희를 칭찬하면 화가 있도다 저희 조상들이 거짓 선지자들에게 이와 같이 하였느니라
[27] 그러나 너희 듣는 자에게 내가 이르노니 너희 원수를 사랑하며 너희를 미워하는 자를 선대하며
[28] 너희를 저주하는 자를 위하여 축복하며 너희를 모욕하는 자를 위하여 기도하라
[29] 네 이 뺨을 치는 자에게 저 뺨도 돌려 대며 네 겉옷을 빼앗는 자에게 속옷도 금하지 말라
[30] 무릇 네게 구하는 자에게 주며 네 것을 가져가는 자에게 다시 달라하지 말며
[31] 남에게 대접을 받고자 하는대로 너희도 남을 대접하라
[32] 너희가 만일 너희를 사랑하는 자를 사랑하면 칭찬 받을 것이 무엇이뇨 죄인들도 사랑하는 자를 사랑하느니라
[33] 너희가 만일 선대하는 자를 선대하면 칭찬 받을 것이 무엇이뇨 죄인들도 이렇게 하느니라
[34] 너희가 받기를 바라고 사람들에게 빌리면 칭찬 받을 것이 무엇이뇨 죄인들도 의수히 받고자 하여 죄인에게 빌리느니라
[35] 오직 너희는 원수를 사랑하고 선대하며 아무 것도 바라지 말고 빌리라 그리하면 너희 상이 클 것이요 또 지극히 높으신 이의 아들이 되리니 그는 은헤를 모르는 자와 악한 자에게도 인자로우시니라
[36] 너희 아버지의 자비하심 같이 너희도 자비하라
[37] 비판치 말라 그리하면 너희가 비판을 받지 않을 것이요 정죄하지 말라 그리하면 너희가 정죄를 받지 않을 것이요 용서하라 그리하면 너희가 용서를 받을 것이요
[38] 주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줄 것이니 곧 후히 되어 누르고 흔들어 넘치도록 하여 너희에게 안겨 주리라 너희의 헤아리는 그 헤아림으로 너희도 헤아림을 도로 받을 것이니라
[39] 또 비유로 말씀하시되 소경이 소경을 인도할 수 있느냐 둘이 다 구덩이에 빠지지 아니하겠느냐
[40] 제자가 그 선생보다 높지 못하나 무릇 온전케 된 자는 그 선생과 같으리라
[41] 어찌하여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는 보고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는 깨닫지 못하느냐
[42] 너는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를 보지 못하면서 어찌하여 형제에게 말하기를 형제여 나로 네 눈 속에 있는 티를 빼게 하라 할 수 있느냐 외식하는 자여 먼저 네 눈 속에서 들보를 빼어라 그 후에야 네가 밝히 보고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를 빼리라
[43] 못된 열매 맺는 좋은 나무가 없고 또 좋은 열매 맺는 못된 나무가 없느니라
[44] 나무는 각각 그 열매로 아나니 가시나무에서 무화과를,또는 찔레에서 포도를 따지 못하느니라
[45] 선한 사람은 마음의 쌓은 선에서 선을 내고 악한 자는 그 쌓은 악에서 악을 내나니 이는 마음의 가득한 것을 입으로 말함이니라
[46] 너희는 나를 불러 주여 주여 하면서도 어찌하여 나의 말하는 것을 행치 아니하느냐
[47] 내게 나아와 내 말을 듣고 행하는 자마다 누구와 같은 것을 너희에게 보이리라
[48] 집을 짓되 깊이 파고 주초를 반석 위에 놓은 사람과 같으니 큰 물이 나서 탁류가 그 집에 부딪히되 잘 지은 연고로 능히 요동케 못하였거니와
[49] 듣고 행치 아니하는 자는 주초 없이 흙 위에 집 지은 사람과 같으니 탁류가 부딪히매 집이 곧 무너져 파괴됨이 심하니라 하시니라

 

Luke.7

[1] After he had ended all his sayings in the hearing of the people he entered Caper'na-um.
[2] Now a centurion had a slave who was dear to him, who was sick and at the point of death.
[3] When he heard of Jesus, he sent to him elders of the Jews, asking him to come and heal his slave.
[4] And when they came to Jesus, they besought him earnestly, saying, "He is worthy to have you do this for him,
[5] for he loves our nation, and he built us our synagogue."
[6] And Jesus went with them. When he was not far from the house, the centurion sent friends to him, saying to him, "Lord, do not trouble yourself, for I am not worthy to have you come under my roof;
[7] therefore I did not presume to come to you. But say the word, and let my servant be healed.
[8] For I am a man set under authority, with soldiers under me: and I say to one, `Go,' and he goes; and to another, `Come,' and he comes; and to my slave, `Do this,' and he does it."
[9] When Jesus heard this he marveled at him, and turned and said to the multitude that followed him, "I tell you, not even in Israel have I found such faith."
[10] And when those who had been sent returned to the house, they found the slave well.
[11] Soon afterward he went to a city called Na'in, and his disciples and a great crowd went with him.
[12] As he drew near to the gate of the city, behold, a man who had died was being carried out, the only son of his mother, and she was a widow; and a large crowd from the city was with her.
[13] And when the Lord saw her, he had compassion on her and said to her, "Do not weep."
[14] And he came and touched the bier, and the bearers stood still. And he said, "Young man, I say to you, arise."
[15] And the dead man sat up, and began to speak. And he gave him to his mother.
[16] Fear seized them all; and they glorified God, saying, "A great prophet has arisen among us!" and "God has visited his people!"
[17] And this report concerning him spread through the whole of Judea and all the surrounding country.
[18] The disciples of John told him of all these things.
[19] And John, calling to him two of his disciples, sent them to the Lord, saying, "Are you he who is to come, or shall we look for another?"
[20] And when the men had come to him, they said, "John the Baptist has sent us to you, saying, `Are you he who is to come, or shall we look for another?'"
[21] In that hour he cured many of diseases and plagues and evil spirits, and on many that were blind he bestowed sight.
[22] And he answered them, "Go and tell John what you have seen and heard: the blind receive their sight, the lame walk, lepers are cleansed, and the deaf hear, the dead are raised up, the poor have good news preached to them.
[23] And blessed is he who takes no offense at me."
[24] When the messengers of John had gone, he began to speak to the crowds concerning John: "What did you go out into the wilderness to behold? A reed shaken by the wind?
[25] What then did you go out to see? A man clothed in soft clothing? Behold, those who are gorgeously appareled and live in luxury are in kings' courts.
[26] What then did you go out to see? A prophet? Yes, I tell you, and more than a prophet.
[27] This is he of whom it is written, `Behold, I send my messenger before thy face,
who shall prepare thy way before thee.'
[28] I tell you, among those born of women none is greater than John; yet he who is least in the kingdom of God is greater than he."
[29] (When they heard this all the people and the tax collectors justified God, having been baptized with the baptism of John;
[30] but the Pharisees and the lawyers rejected the purpose of God for themselves, not having been baptized by him.)
[31] "To what then shall I compare the men of this generation, and what are they like?
[32] They are like children sitting in the market place and calling to one another, `We piped to you, and you did not dance;
we wailed, and you did not weep.'
[33] For John the Baptist has come eating no bread and drinking no wine; and you say, `He has a demon.'
[34] The Son of man has come eating and drinking; and you say, `Behold, a glutton and a drunkard, a friend of tax collectors and sinners!'
[35] Yet wisdom is justified by all her children."
[36] One of the Pharisees asked him to eat with him, and he went into the Pharisee's house, and took his place at table.
[37] And behold, a woman of the city, who was a sinner, when she learned that he was at table in the Pharisee's house, brought an alabaster flask of ointment,
[38] and standing behind him at his feet, weeping, she began to wet his feet with her tears, and wiped them with the hair of her head, and kissed his feet, and anointed them with the ointment.
[39] Now when the Pharisee who had invited him saw it, he said to himself, "If this man were a prophet, he would have known who and what sort of woman this is who is touching him, for she is a sinner."
[40] And Jesus answering said to him, "Simon, I have something to say to you." And he answered, "What is it, Teacher?"
[41] "A certain creditor had two debtors; one owed five hundred denarii, and the other fifty.
[42] When they could not pay, he forgave them both. Now which of them will love him more?"
[43] Simon answered, "The one, I suppose, to whom he forgave more." And he said to him, "You have judged rightly."
[44] Then turning toward the woman he said to Simon, "Do you see this woman? I entered your house, you gave me no water for my feet, but she has wet my feet with her tears and wiped them with her hair.
[45] You gave me no kiss, but from the time I came in she has not ceased to kiss my feet.
[46] You did not anoint my head with oil, but she has anointed my feet with ointment.
[47] Therefore I tell you, her sins, which are many, are forgiven, for she loved much; but he who is forgiven little, loves little."
[48] And he said to her, "Your sins are forgiven."
[49] Then those who were at table with him began to say among themselves, "Who is this, who even forgives sins?"
[50] And he said to the woman, "Your faith has saved you; go in peace."
 

 

 

7 장

[1] 예수께서 모든 말씀을 백성에게 들려 주시기를 마치신 후에 가버나움으로 들어가시니라
[2] 어떤 백부장의 사랑하는 종이 병들어 죽게 되었더니
[3] 예수의 소문을 듣고 유대인의 장로 몇을 보내어 오셔서 그 종을 구원 하시기를 청한지라
[4] 이에 저희가 예수께 나아와 간절히 구하여 가로되 이 일을 하시는 것이 이 사람에게는 합당하니이다
[5] 저가 우리 민족을 사랑하고 또한 우리를 위하여 회당을 지었나이다 하니
[6] 예수께서 함께 가실새 이에 그 집이 멀지 아니하여 백부장이 벗들을 보내어 가로되 주여 수고하시지 마옵소서 내 집에 들어오심을 나는 감당치 못하겠나이다
[7] 그러므로 내가 주께 나아가기도 감당치 못할 줄을 알았나이다 말씀만 하사 내 하인을 낫게 하소서
[8] 저도 남의 수하에 든 사람이요 제 아래에도 군병이 있으니 이더러 가라 하면 가고 저더러 오라 하면 오고 제 종더러 이것을 하라 하면 하나이다
[9] 예수께서 들으시고 저를 기이히 여겨 돌이키사 좇는 무리에게 이르시되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스라엘 중에서도 이만한 믿음은 만나지 못하였노라 하시더라
[10] 보내었던 사람들이 집으로 돌아가 보매 종이 이미 강건하여졌더라
[11] 그 후에 예수께서 나인이란 성으로 가실새 제자와 허다한 무리가동행하더니
[12] 성문에 가까이 오실 때에 사람들이 한 죽은 자를 메고 나오니 이는 그 어미의 독자요 어미는 과부라 그 성의 많은 사람도 그와 함께 나오거늘
[13] 주께서 과부를 보시고 불쌍히 여기사 울지 말라 하시고
[14] 가까이 오사 그 관에 손을 대시니 멘 자들이 서는지라 예수께서 가라사대 청년아 내가 네게 말하노니 일어나라 하시매
[15] 죽었던 자가 일어앉고 말도 하거늘 예수께서 그를 어미에게 주신대
[16] 모든 사람이 두려워하며 하나님께 영광을 돌려 가로되 큰 선지자가 우리 가운데 일어나셨다 하고 또 하나님께서 자기 백성을 돌아 보셨다 하더라
[17] 예수께 대한 이 소문이 온 유대와 사방에 두루 퍼지니라
[18] 요한의 제자들이 이 모든 일을 그에게 고하니
[19] 요한이 그 제자 중 둘을 불러 주께 보내어 가로되 오실 그이가 당신이오니이까 우리가 다른 이를 기다리오리이까 하라 하매
[20] 저희가 예수께 나아가 가로되 세례 요한이 우리를 보내어 당신께 말하기를 오실 그이가 당신이오니이까 우리가 다른이를 기다리오리이까 하더이다 하니
[21] 마침 그 시에 예수께서 질병과 고통과 및 악귀 들린 자를 많이 고치시며 또 많은 소경을 보게 하신지라
[22] 대답하여 가라사대 너희가 가서 보고 들은 것을 요한에게 고하되 소경이 보며 앉은뱅이가 걸으며 문둥이가 깨끗함을 받으며 귀머거리가 들으며 죽은 자가 살아나며 가난한 자에게 복음이 전파된다 하라
[23] 누구든지 나를 인하여 실족하지 아니하는 자는 복이 있도다 하시니라
[24] 요한의 보낸 자가 떠난 후에 예수께서 무리에게 요한에 대하여 말씀하시되 너희가 무엇을 보려고 광야에 나갔더냐 바람에 흔들리는 갈대냐
[25] 그러면 너희가 무엇을 보려고 나갔더냐 부드러운 옷 입은 사람이냐 보라 화려한 옷 입고 사치하게 지내는 자는 왕궁에 있느니라
[26] 그러면 너희가 무엇을 보려고 나갔더냐 선지자냐 옳다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선지자보다도 나은 자니라
[27] 기록된바 보라 내가 내 사자를 네 앞에 보내노니 그가 네 앞에서 네 길을 예비하리라 한 것이 이 사람에 대한 말씀이라
[28] 내가 너희에게 말하노니 여자가 낳은 자 중에 요한보다 큰 이가 없도다 그러나 하나님의 나라에서는 극히 작은 자라도 저보다 크니라 하시니
[29] 모든 백성과 세리들은 이미 요한의 세례를 받은지라 이 말씀을 듣고 하나님을 의롭다 하되
[30] 오직 바리새인과 율법사들은 그 세례를 받지 아니한지라 스스로 하나님의 뜻을 저버리니라
[31] 또 가라사대 이 세대의 사람을 무엇으로 비유할꼬 무엇과 같은고
[32] 비유컨대 아이들이 장터에 앉아 서로 불러 가로되 우리가 너희를 향하여 피리를 불어도 너희가 춤추지 않고 우리가 애곡을 하여도 너희가 울지 아니하였다 함과 같도다
[33] 세례 요한이 와서 떡도 먹지 아니하며 포도주도 마시지 아니하매 너희 말이 귀신이 들렸다 하더니
[34] 인자는 와서 먹고 마시매 너희 말이 보라 먹기를 탐하고 포도주를 즐기는 사람이요 세리와 죄인의 친구로다 하니
[35] 지혜는 자기의 모든 자녀로 인하여 옳다 함을 얻느니라
[36] 한 바리새인이 예수께 자기와 함께 잡수기를 청하니 이에 바리새인의 집에 들어가 앉으셨을 때에
[37] 그 동네에 죄인인 한 여자가 있어 예수께서 바리새인의 집에 앉으셨음을 알고 향유 담은 옥합을 가지고와서
[38] 예수의 뒤로 그 발 곁에 서서 울며 눈물로 그 발을 적시고 자기 머리털로 씻고 그 발에 입맞추고 향유를 부으니
[39] 예수를 청한 바리새인이 이것을 보고 마음에 이르되 이 사람이 만일 선지자더면 자기를 만지는 이 여자가 누구며 어떠한 자 곧 죄인인 줄을 알았으리라 하거늘
[40]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시몬아 내가 네게 이를 말이 있다 하시니 저가 가로되 선생님 말씀하소서
[41] 가라사대 빚 주는 사람에게 빚진 자가 둘이 있어 하나는 오백 데나리온을 졌고 하나는 오십 데나리온을 졌는데
[42] 갚을 것이 없으므로 둘 다 탕감하여 주었으니 둘 중에 누가 저를 더 사랑하겠느냐
[43] 시몬이 대답하여 가로되 제 생각에는 많이 탕감함을 받은 자니이다 가라사대 네 판단이 옳다 하시고
[44] 여자를 돌아보시며 시몬에게 이르시되 이 여자를 보느냐 내가 네 집에 들어 오매 너는 내게 발 씻을 물도 주지 아니하였으되 이 여자는 눈물로 내 발을 적시고 그 머리털로 씻었으며
[45] 너는 내게 입맞추지 아니하였으되 저는 내가 들어올 때로부터 내 발에 입맞추기를 그치지 아니하였으며
[46] 너는 내 머리에 감람유도 붓지 아니하였으되 저는 향유를 내 발에 부었느니라
[47] 이러므로 내가 네게 말하노니 저의 많은 죄가 사하여졌도다 이는 저의 사랑함이 많음이라 사함을 받은 일이 적은 자는 적게 사랑하느니라
[48] 이에 여자에게 이르시되 네 죄 사함을 얻었느니라 하시니
[49] 함께 앉은 자들이 속으로 말하되 이가 누구이기에 죄도 사하는가 하더라
[50] 예수께서 여자에게 이르시되 네 믿음이 너를 구원하였으니 평안히 가라 하시니라

 

 

Luke.8

[1] Soon afterward he went on through cities and villages, preaching and bringing the good news of the kingdom of God. And the twelve were with him,
[2] and also some women who had been healed of evil spirits and infirmities: Mary, called Mag'dalene, from whom seven demons had gone out,
[3] and Joan'na, the wife of Chuza, Herod's steward, and Susanna, and many others, who provided for them out of their means.
[4] And when a great crowd came together and people from town after town came to him, he said in a parable:
[5] "A sower went out to sow his seed; and as he sowed, some fell along the path, and was trodden under foot, and the birds of the air devoured it.
[6] And some fell on the rock; and as it grew up, it withered away, because it had no moisture.
[7] And some fell among thorns; and the thorns grew with it and choked it.
[8] And some fell into good soil and grew, and yielded a hundredfold." As he said this, he called out, "He who has ears to hear, let him hear."
[9] And when his disciples asked him what this parable meant,
[10] he said, "To you it has been given to know the secrets of the kingdom of God; but for others they are in parables, so that seeing they may not see, and hearing they may not understand.
[11] Now the parable is this: The seed is the word of God.
[12] The ones along the path are those who have heard; then the devil comes and takes away the word from their hearts, that they may not believe and be saved.
[13] And the ones on the rock are those who, when they hear the word, receive it with joy; but these have no root, they believe for a while and in time of temptation fall away.
[14] And as for what fell among the thorns, they are those who hear, but as they go on their way they are choked by the cares and riches and pleasures of life, and their fruit does not mature.
[15] And as for that in the good soil, they are those who, hearing the word, hold it fast in an honest and good heart, and bring forth fruit with patience.
[16] "No one after lighting a lamp covers it with a vessel, or puts it under a bed, but puts it on a stand, that those who enter may see the light.
[17] For nothing is hid that shall not be made manifest, nor anything secret that shall not be known and come to light.
[18] Take heed then how you hear; for to him who has will more be given, and from him who has not, even what he thinks that he has will be taken away."
[19] Then his mother and his brothers came to him, but they could not reach him for the crowd.
[20] And he was told, "Your mother and your brothers are standing outside, desiring to see you."
[21] But he said to them, "My mother and my brothers are those who hear the word of God and do it."
[22] One day he got into a boat with his disciples, and he said to them, "Let us go across to the other side of the lake." So they set out,
[23] and as they sailed he fell asleep. And a storm of wind came down on the lake, and they were filling with water, and were in danger.
[24] And they went and woke him, saying, "Master, Master, we are perishing!" And he awoke and rebuked the wind and the raging waves; and they ceased, and there was a calm.
[25] He said to them, "Where is your faith?" And they were afraid, and they marveled, saying to one another, "Who then is this, that he commands even wind and water, and they obey him?"
[26] Then they arrived at the country of the Ger'asenes, which is opposite Galilee.
[27] And as he stepped out on land, there met him a man from the city who had demons; for a long time he had worn no clothes, and he lived not in a house but among the tombs.
[28] When he saw Jesus, he cried out and fell down before him, and said with a loud voice, "What have you to do with me, Jesus, Son of the Most High God? I beseech you, do not torment me."
[29] For he had commanded the unclean spirit to come out of the man. (For many a time it had seized him; he was kept under guard, and bound with chains and fetters, but he broke the bonds and was driven by the demon into the desert.)
[30] Jesus then asked him, "What is your name?" And he said, "Legion"; for many demons had entered him.
[31] And they begged him not to command them to depart into the abyss.
[32] Now a large herd of swine was feeding there on the hillside; and they begged him to let them enter these. So he gave them leave.
[33] Then the demons came out of the man and entered the swine, and the herd rushed down the steep bank into the lake and were drowned.
[34] When the herdsmen saw what had happened, they fled, and told it in the city and in the country.
[35] Then people went out to see what had happened, and they came to Jesus, and found the man from whom the demons had gone, sitting at the feet of Jesus, clothed and in his right mind; and they were afraid.
[36] And those who had seen it told them how he who had been possessed with demons was healed.
[37] Then all the people of the surrounding country of the Ger'asenes asked him to depart from them; for they were seized with great fear; so he got into the boat and returned.
[38] The man from whom the demons had gone begged that he might be with him; but he sent him away, saying,
[39] "Return to your home, and declare how much God has done for you." And he went away, proclaiming throughout the whole city how much Jesus had done for him.
[40] Now when Jesus returned, the crowd welcomed him, for they were all waiting for him.
[41] And there came a man named Ja'irus, who was a ruler of the synagogue; and falling at Jesus' feet he besought him to come to his house,
[42] for he had an only daughter, about twelve years of age, and she was dying. As he went, the people pressed round him.
[43] And a woman who had had a flow of blood for twelve years and could not be healed by any one,
[44] came up behind him, and touched the fringe of his garment; and immediately her flow of blood ceased.
[45] And Jesus said, "Who was it that touched me?" When all denied it, Peter said, "Master, the multitudes surround you and press upon you!"
[46] But Jesus said, "Some one touched me; for I perceive that power has gone forth from me."
[47] And when the woman saw that she was not hidden, she came trembling, and falling down before him declared in the presence of all the people why she had touched him, and how she had been immediately healed.
[48] And he said to her, "Daughter, your faith has made you well; go in peace."
[49] While he was still speaking, a man from the ruler's house came and said, "Your daughter is dead; do not trouble the Teacher any more."
[50] But Jesus on hearing this answered him, "Do not fear; only believe, and she shall be well."
[51] And when he came to the house, he permitted no one to enter with him, except Peter and John and James, and the father and mother of the child.
[52] And all were weeping and bewailing her; but he said, "Do not weep; for she is not dead but sleeping."
[53] And they laughed at him, knowing that she was dead.
[54] But taking her by the hand he called, saying, "Child, arise."
[55] And her spirit returned, and she got up at once; and he directed that something should be given her to eat.
[56] And her parents were amazed; but he charged them to tell no one what had happened.

 

8

[1] 이 후에 예수께서 각 성과 촌에 두루 다니시며 하나님의 나라를 반포하시며 그 복음을 전하실새 열 두 제자가 함께 하였고
[2] 또한 악귀를 쫓아내심과 병 고침을 받은 어떤 여자들 곧 일곱 귀신이 나간 자 막달라인이라 하는 마리아와
[3] 또 헤롯의 청지기 구사의 아내 요안나와 또 수산나와 다른 여러 여자가 함께하여 자기들의 소유로 저희를 섬기더라
[4] 각 동네 사람들이 예수께로 나아와 큰 무리를 이루니 예수께서 비유로 말씀하시되
[5] 씨를 뿌리는 자가 그 씨를 뿌리러 나가서 뿌릴새 더러는 길 가에 떨어지매 밟히며 공중의 새들이 먹어버렸고
[6] 더러는 바위 위에 떨어지매 났다가 습기가 없으므로 말랐고
[7] 더러는 가시떨기 속에 떨어지매 가시가 함께 자라서 기운을 막았고
[8] 더러는 좋은 땅에 떨어지매 나서 백배의 결실을 하였느니라 이 말씀을 하시고 외치시되 들을 귀 있는 자는 들을지어다
[9] 제자들이 이 비유의 뜻을 물으니
[10] 가라사대 하나님 나라의 비밀을 아는 것이 너희에게는 허락되었으나 다른 사람에게는 비유로 하나니 이는 저희로 보아도 보지 못하고 들어도 깨닫지 못하게 하려 함이니라
[11] 이 비유는 이러하니라 씨는 하나님의 말씀이요
[12] 길 가에 있다는 것은 말씀을 들은 자니 이에 마귀가 와서 그들로 믿어 구원을 얻지 못하게 하려고 말씀을 그 마음에서 빼앗는 것이요
[13] 바위 위에 있다는 것은 말씀을 들을 때에 기쁨으로 받으나 뿌리가 없어 잠깐 믿다가 시험을 받을 때에 배반하는 자요
[14] 가시떨기에 떨어졌다는 것은 말씀을 들은 자니 지내는 중 이생의 염려와 재리와 일락에 기운이 막혀 온전히 결실치 못하는 자요
[15] 좋은 땅에 있다는 것은 착하고 좋은 마음으로 말씀을 듣고 지키어 인내로 결실하는 자니라
[16] 누구든지 등불을 켜서 그릇으로 덮거나 평상 아래 두지 아니하고 등경 위에 두나니 이는 들어가는 자들로 그 빛을 보게 하려 함이라
[17] 숨은 것이 장차 드러나지 아니할 것이 없고 감추인 것이 장차 알려지고 나타나지 않을 것이 없느니라
[18] 그러므로 너희가 어떻게 듣는가 스스로 삼가라 누구든지 있는 자는 받겠고 없는 자는 그 있는 줄로 아는 것까지 빼앗기리라 하시니라
[19] 예수의 모친과 그 동생들이 왔으나 무리를 인하여 가까이 하지 못하니
[20] 혹이 고하되 당신의 모친과 동생들이 당신을 보려고 밖에 섰나이다
[21]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내 모친과 내 동생들은 곧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행하는 이 사람들이라 하시니라
[22] 하루는 제자들과 함께 배에 오르사 저희에게 이르시되 호수 저편으로 건너가자 하시매 이에 떠나
[23] 행선할 때에 예수께서 잠이 드셨더니 마침 광풍이 호수로 내리치매 배에 물이 가득하게 되어 위태한지라
[24] 제자들이 나아와 깨워 가로되 주여 주여 우리가 죽겠나이다 한대 예수께서 잠을 깨사 바람과 물결을 꾸짖으시니 이에 그쳐 잔잔하여지더라
[25]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너희 믿음이 어디 있느냐 하시니 저희가 두려워하고 기이히 여겨 서로 말하되 저가 뉘기에 바람과 물을 명하매 순종하는고 하더라
[26] 갈릴리 맞은편 거라사인의 땅에 이르러
[27] 육지에 내리시매 그 도시 사람으로서 귀신들린 자 하나가 예수를만나니 이 사람은 오래 옷을 입지 아니하며 집에 거하지도 아니하고 무덤 사이에 거하는 자라
[28] 예수를 보고 부르짖으며 그 앞에 엎드리어 큰 소리로 불러 가로되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아들 예수여 나와 당신과 무슨 상관이 있나이까 당신께 구하노니 나를 괴롭게 마옵소서 하니
[29] 이는 예수께서 이미 더러운 귀신을 명하사 이 사람에게서 나오라 하셨음이라 (귀신이 가끔 이 사람을 붙잡으므로 저가 쇠사슬과 고랑에 매이어 지키웠으되 그 맨 것을 끊고 귀신에게 몰려 광야로 나갔더라)
[30]
예수께서 네 이름이 무엇이냐 물으신즉 가로되 군대라 하니 이는 많은 귀신이 들렸음이라
[31] 무저갱으로 들어가라 하지 마시기를 간구하더니
[32] 마침 거기 많은 돼지 떼가 산에서 먹고 있는지라 귀신들이 그 돼지에게로 들어가게 허하심을 간구하니 이에 허하신대
[33] 귀신들이 그 사람에게서 나와 돼지에게로 들어가니 그 떼가 비탈로 내리달아 호수에 들어가 몰사하거늘
[34] 치던 자들이 그 된 것을 보고 도망하여 성내와 촌에 고하니
[35] 사람들이 그 된 것을 보러 나와서 예수께 이르러 귀신 나간 사람이 옷을 입고 정신이 온전하여 예수의 발 아래 앉은 것을 보고 두려워하거늘
[36] 귀신들렸던 자의 어떻게 구원 받은 것을 본 자들이 저희에게 이르매
[37] 거라사인의 땅 근방 모든 백성이 크게 두려워하여 떠나가시기를 구하더라 예수께서 배에 올라 돌아가실새
[38] 귀신 나간 사람이 함께 있기를 구하였으나 예수께서 저를 보내시며 가라사대
[39] 집으로 돌아가 하나님이 네게 어떻게 큰 일 행하신 것을 일일이 고하라 하시니 저가 가서 예수께서 자기에게 어떻게 큰 일 하신 것을 온 성내에 전파하니라
[40] 예수께서 돌아오시매 무리가 환영하니 이는 다 기다렸음이러라
[41] 이에 회당장인 야이로라 하는 사람이 와서 예수의 발 아래 엎드려 자기 집에 오시기를 간구하니
[42] 이는 자기에게 열 두살 먹은 외딸이 있어 죽어감이러라 예수께서 가실 때에 무리가 옹위하더라
[43] 이에 열 두 해를 혈루증으로 앓는 중에 아무에게도 고침을 받지 못하던 여자가
[44] 예수의 뒤로 와서 그 옷가에 손을 대니 혈루증이 즉시 그쳤더라
[45] 예수께서 가라사대 내게 손을 댄 자가 누구냐 하시니 다 아니라 할 때에 베드로가 가로되 주여 무리가 옹위하여 미나이다
[46] 예수께서 가라사대 내게 손을 댄 자가 있도다 이는 내게서 능력이 나간 줄 앎이로다 하신대
[47] 여자가 스스로 숨기지 못할 줄을 알고 떨며 나아와 엎드리어 그 손 댄 연고와 곧 나은 것을 모든 사람 앞에서 고하니
[48] 예수께서 이르시되 딸아 네 믿음이 너를 구원하였으니 평안히 가라 하시더라
[49] 아직 말씀하실 때에 회당장의 집에서 사람이 와서 말하되 당신의 딸이 죽었나이다 선생을 더 괴롭게 마소서 하거늘
[50] 예수께서 들으시고 가라사대 두려워 말고 믿기만 하라 그리하면 딸이 구원을 얻으리라 하시고
[51] 집에 이르러 베드로와 요한과 야고보와 및 아이의 부모 외에는 함께 들어가기를 허하지 아니하시니라
[52] 모든 사람이 아이를 위하여 울며 통곡하매 예수께서 이르시되 울지 말라 죽은 것이 아니라 잔다 하시니
[53] 저희가 그 죽은 것을 아는고로 비웃더라
[54] 예수께서 아이의 손을 잡고 불러 가라사대 아이야 일어나라 하시니
[55] 그 영이 돌아와 아이가 곧 일어나거늘 예수께서 먹을 것을 주라 명하신대
[56] 그 부모가 놀라는지라 예수께서 경계하사 이 일을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라 하시니라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마가복음(Mark)

요한복음(John)


 ] 신약 성서 서론 ] 마태복음 ] 마가복음 ] 누가복음 ] 요한복음 ] 사도행전 ] 로마서 ] 고린도전서 ] 고린도후서 ] 갈라디아서 ] 에베소서 ] 빌립보서 ] 골로새서 ] 데살로니가서 ] 데살로니가후서 ] 디모데전서 ] 디모데후서 ] 디도서 ] 빌레몬서 ] 히브리서 ] 야고보서 ] 베드로전서 ] 베드로후서 ] 요한일서 ] 요한이서 ] 요한삼서 ] 유다서 ] 요한계시록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 위로 ] 다음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2/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