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susi.com Homepage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뒤로 ]  ] 위로 ]

 
 

신약 성서 (新約聖書)


(New Testament)

 
   
 

요한복음(John)

로마서(Roman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Acts

사도행전

Acts.21

[1] And when we had parted from them and set sail, we came by a straight course to Cos, and the next day to Rhodes, and from there to Pat'ara.
[2] And having found a ship crossing to Phoeni'cia, we went aboard, and set sail.
[3] When we had come in sight of Cyprus, leaving it on the left we sailed to Syria, and landed at Tyre; for there the ship was to unload its cargo.
[4] And having sought out the disciples, we stayed there for seven days. Through the Spirit they told Paul not to go on to Jerusalem.
[5] And when our days there were ended, we departed and went on our journey; and they all, with wives and children, brought us on our way till we were outside the city; and kneeling down on the beach we prayed and bade one another farewell.
[6] Then we went on board the ship, and they returned home.
[7] When we had finished the voyage from Tyre, we arrived at Ptolema'is; and we greeted the brethren and stayed with them for one day.
[8] On the morrow we departed and came to Caesare'a; and we entered the house of Philip the evangelist, who was one of the seven, and stayed with him.
[9] And he had four unmarried daughters, who prophesied.
[10] While we were staying for some days, a prophet named Ag'abus came down from Judea.
[11] And coming to us he took Paul's girdle and bound his own feet and hands, and said, "Thus says the Holy Spirit, `So shall the Jews at Jerusalem bind the man who owns this girdle and deliver him into the hands of the Gentiles.'"
[12] When we heard this, we and the people there begged him not to go up to Jerusalem.
[13] Then Paul answered, "What are you doing, weeping and breaking my heart? For I am ready not only to be imprisoned but even to die at Jerusalem for the name of the Lord Jesus."
[14] And when he would not be persuaded, we ceased and said, "The will of the Lord be done."
[15] After these days we made ready and went up to Jerusalem.
[16] And some of the disciples from Caesare'a went with us, bringing us to the house of Mnason of Cyprus, an early disciple, with whom we should lodge.
[17] When we had come to Jerusalem, the brethren received us gladly.
[18] On the following day Paul went in with us to James; and all the elders were present.
[19] After greeting them, he related one by one the things that God had done among the Gentiles through his ministry.
[20] And when they heard it, they glorified God. And they said to him, "You see, brother, how many thousands there are among the Jews of those who have believed; they are all zealous for the law,
[21] and they have been told about you that you teach all the Jews who are among the Gentiles to forsake Moses, telling them not to circumcise their children or observe the customs.
[22] What then is to be done? They will certainly hear that you have come.
[23] Do therefore what we tell you. We have four men who are under a vow;
[24] take these men and purify yourself along with them and pay their expenses, so that they may shave their heads. Thus all will know that there is nothing in what they have been told about you but that you yourself live in observance of the law.
[25] But as for the Gentiles who have believed, we have sent a letter with our judgment that they should abstain from what has been sacrificed to idols and from blood and from what is strangled and from unchastity."
[26] Then Paul took the men, and the next day he purified himself with them and went into the temple, to give notice when the days of purification would be fulfilled and the offering presented for every one of them.
[27] When the seven days were almost completed, the Jews from Asia, who had seen him in the temple, stirred up all the crowd, and laid hands on him,
[28] crying out, "Men of Israel, help! This is the man who is teaching men everywhere against the people and the law and this place; moreover he also brought Greeks into the temple, and he has defiled this holy place."
[29] For they had previously seen Troph'imus the Ephesian with him in the city, and they supposed that Paul had brought him into the temple.
[30] Then all the city was aroused, and the people ran together; they seized Paul and dragged him out of the temple, and at once the gates were shut.
[31] And as they were trying to kill him, word came to the tribune of the cohort that all Jerusalem was in confusion.
[32] He at once took soldiers and centurions, and ran down to them; and when they saw the tribune and the soldiers, they stopped beating Paul.
[33] Then the tribune came up and arrested him, and ordered him to be bound with two chains. He inquired who he was and what he had done.
[34] Some in the crowd shouted one thing, some another; and as he could not learn the facts because of the uproar, he ordered him to be brought into the barracks.
[35] And when he came to the steps, he was actually carried by the soldiers because of the violence of the crowd;
[36] for the mob of the people followed, crying, "Away with him!"
[37] As Paul was about to be brought into the barracks, he said to the tribune, "May I say something to you?" And he said, "Do you know Greek?
[38] Are you not the Egyptian, then, who recently stirred up a revolt and led the four thousand men of the Assassins out into the wilderness?"
[39] Paul replied, "I am a Jew, from Tarsus in Cili'cia, a citizen of no mean city; I beg you, let me speak to the people."
[40] And when he had given him leave, Paul, standing on the steps, motioned with his hand to the people; and when there was a great hush, he spoke to them in the Hebrew language, saying:

 

21

[1] 우리가 저희를 작별하고 행선하여 바로 고스로 가서 이튿날 로도에 이르러 거기서부터 바다라로 가서
[2] 베니게로 건너가는 배를 만나서 타고 가다가
[3] 구브로를 바라보고 이를 왼편에 두고 수리아로 행선하여 두로에서 상륙하니 거기서 배가 짐을 풀려 함이러라
[4] 제자들을 찾아 거기서 이레를 머물더니 그 제자들이 성령의 감동으로 바울더러 예루살렘에 들어가지 말라 하더라
[5] 이 여러 날을 지난 후 우리가 떠나갈새 저희가 다 그 처자와 함께 성문 밖까지 전송하거늘 우리가 바닷가에서 무릎을 꿇어 기도하고
[6] 서로 작별한 후 우리는 배에 오르고 저희는 집으로 돌아가니라
[7] 두로로부터 수로를 다 행하여 돌레마이에 이르러 형제들에게 안부를 묻고 그들과 함께 하루를 있다가
[8] 이튿날 떠나 가이사랴에 이르러 일곱 집사 중 하나인 전도자 빌립의 집에 들어가서 유하니라
[9] 그에게 딸 넷이 있으니 처녀로 예언하는 자라
[10] 여러 날 있더니 한 선지자 아가보라 하는 이가 유대로부터 내려와
[11] 우리에게 와서 바울의 띠를 가져다가 자기 수족을 잡아매고 말하기를 성령이 말씀하시되 예루살렘에서 유대인들이 이같이 이 띠 임자를 결박하여 이방인의 손에 넘겨주리라 하거늘
[12] 우리가 그 말을 듣고 그곳 사람들로 더불어 바울에게 예루살렘으로 올라가지 말라 권하니
[13] 바울이 대답하되 너희가 어찌하여 울어 내 마음을 상하게 하느냐 나는 주 예수의 이름을 위하여 결박 받을 뿐아니라 예루살렘에서 죽을 것도 각오하였노라 하니
[14] 저가 권함을 받지 아니하므로 우리가 주의 뜻대로 이루어지이다 하고 그쳤노라
[15] 이 여러 날 후에 행장을 준비하여 예루살렘으로 올라갈새
[16] 가이사랴의 몇 제자가 함께 가며 한 오랜 제자 구브로 사람 나손을 데리고 가니 이는 우리가 그의 집에 유하려 함이라
[17] 예루살렘에 이르니 형제들이 우리를 기꺼이 영접하거늘
[18] 그 이튿날 바울이 우리와 함께 야고보에게로 들어가니 장로들도 다 있더라
[19] 바울이 문안하고 하나님이 자기의 봉사로 말미암아 이방 가운데서 하신 일을 낱낱이 고하니
[20] 저희가 듣고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 바울더러 이르되 형제여 그대도 보는 바에 유대인 중에 믿는 자 수만명이 있으니 다 율법에 열심 있는 자라
[21] 네가 이방에 있는 모든 유대인을 가르치되 모세를 배반하고 아들들에게 할례를 하지 말고 또 규모를 지키지 말라 한다 함을 저희가 들었도다
[22] 그러면 어찌할꼬 저희가 필연 그대의 온 것을 들으리니
[23] 우리의 말하는 이대로 하라 서원한 네 사람이 우리에게 있으니
[24] 저희를 데리고 함께 결례를 행하고 저희를 위하여 비용을 내어 머리를 깎게 하라 그러면 모든 사람이 그대에게 대하여 들은 것이 헛된 것이고 그대로 율법을 지켜 행하는 줄로 알 것이라
[25] 주를 믿는 이방인에게는 우리가 우상의 제물과 피와 목매어 죽인 것과 음행을 피할 것을 결의하고 편지하였느니라 하니
[26] 바울이 이 사람들을 데리고 이튿날 저희와 함께 결례를 행하고 성전에 들어가서 각 사람을 위하여 제사 드릴 때까지의 결례의 만기 된것을 고하니라
[27] 그 이레가 거의 차매 아시아로부터 온 유대인들이 성전에서 바울을 보고 모든 무리를 충동하여 그를 붙들고
[28] 외치되 이스라엘 사람들아 도우라 이 사람은 각처에서 우리 백성과 율법과 이곳을 훼방하여 모든 사람을 가르치는 그 자인데 또 헬라인을 데리고 성전에 들어가서 이 거룩한 곳을 더럽게 하였다 하니
[29] 이는 저희가 전에 에베소 사람 드로비모가 바울과 함께 성내에 있음을 보고 바울이 저를 성전에 데리고 들어간 줄로 생각함일러라
[30] 온 성이 소동하여 백성이 달려와 모여 바울을 잡아 성전 밖으로 끌고 나가니 문들이 곧 닫히더라
[31] 저희가 그를 죽이려 할 때에 온 예루살렘의 요란하다는 소문이 군대의 천부장에게 들리매
[32] 저가 급히 군사들과 백부장들을 거느리고 달려 내려가니 저희가 천부장과 군사들을 보고 바울 치기를 그치는지라
[33] 이에 천부장이 가까이 가서 바울을 잡아 두 쇠사슬로 결박하라 명하고 누구며 무슨 일을 하였느냐 물으니
[34] 무리 가운데서 어떤이는 이 말로 어떤이는 저 말로 부르짖거늘 천부장이 소동을 인하여 그 실상을 알 수 없어 그를 영문 안으로 데려가라 명하니라
[35] 바울이 층대에 이를 때에 무리의 포행을 인하여 군사들에게 들려가니
[36] 이는 백성의 무리가 그를 없이 하자고 외치며 따라 감이러라
[37] 바울을 데리고 영문으로 들어가려 할 그 때에 바울이 천부장더러 이르되 내가 당신에게 말할 수 있느뇨 가로되 네가 헬라 말을 아느냐
[38] 그러면 네가 이전에 난을 일으켜 사천의 자객을 거느리고 광야로 가던 애굽인이 아니냐
[39] 바울이 가로되 나는 유대인이라 소읍이 아닌 길리기아 다소성의 시민이니 청컨대 백성에게 말하기를 허락하라 하니
[40] 천부장이 허락하거늘 바울이 층대 위에 서서 백성에게 손짓하여 크게 종용히 한 후에 히브리 방언으로 말하여 가로되

 

Acts.22

[1] "Brethren and fathers, hear the defense which I now make before you."
[2] And when they heard that he addressed them in the Hebrew language, they were the more quiet. And he said:
[3] "I am a Jew, born at Tarsus in Cili'cia, but brought up in this city at the feet of Gama'li-el, educated according to the strict manner of the law of our fathers, being zealous for God as you all are this day.
[4] I persecuted this Way to the death, binding and delivering to prison both men and women,
[5] as the high priest and the whole council of elders bear me witness. From them I received letters to the brethren, and I journeyed to Damascus to take those also who were there and bring them in bonds to Jerusalem to be punished.
[6] "As I made my journey and drew near to Damascus, about noon a great light from heaven suddenly shone about me.
[7] And I fell to the ground and heard a voice saying to me, `Saul, Saul, why do you persecute me?'
[8] And I answered, `Who are you, Lord?' And he said to me, `I am Jesus of Nazareth whom you are persecuting.'
[9] Now those who were with me saw the light but did not hear the voice of the one who was speaking to me.
[10] And I said, `What shall I do, Lord?' And the Lord said to me, `Rise, and go into Damascus, and there you will be told all that is appointed for you to do.'
[11] And when I could not see because of the brightness of that light, I was led by the hand by those who were with me, and came into Damascus.
[12] "And one Anani'as, a devout man according to the law, well spoken of by all the Jews who lived there,
[13] came to me, and standing by me said to me, `Brother Saul, receive your sight.' And in that very hour I received my sight and saw him.
[14] And he said, `The God of our fathers appointed you to know his will, to see the Just One and to hear a voice from his mouth;
[15] for you will be a witness for him to all men of what you have seen and heard.
[16] And now why do you wait? Rise and be baptized, and wash away your sins, calling on his name.'
[17] "When I had returned to Jerusalem and was praying in the temple, I fell into a trance
[18] and saw him saying to me, `Make haste and get quickly out of Jerusalem, because they will not accept your testimony about me.'
[19] And I said, `Lord, they themselves know that in every synagogue I imprisoned and beat those who believed in thee.
[20] And when the blood of Stephen thy witness was shed, I also was standing by and approving, and keeping the garments of those who killed him.'
[21] And he said to me, `Depart; for I will send you far away to the Gentiles.'"
[22] Up to this word they listened to him; then they lifted up their voices and said, "Away with such a fellow from the earth! For he ought not to live."
[23] And as they cried out and waved their garments and threw dust into the air,
[24] the tribune commanded him to be brought into the barracks, and ordered him to be examined by scourging, to find out why they shouted thus against him.
[25] But when they had tied him up with the thongs, Paul said to the centurion who was standing by, "Is it lawful for you to scourge a man who is a Roman citizen, and uncondemned?"
[26] When the centurion heard that, he went to the tribune and said to him, "What are you about to do? For this man is a Roman citizen."
[27] So the tribune came and said to him, "Tell me, are you a Roman citizen?" And he said, "Yes."
[28] The tribune answered, "I bought this citizenship for a large sum." Paul said, "But I was born a citizen."
[29] So those who were about to examine him withdrew from him instantly; and the tribune also was afraid, for he realized that Paul was a Roman citizen and that he had bound him.
[30] But on the morrow, desiring to know the real reason why the Jews accused him, he unbound him, and commanded the chief priests and all the council to meet, and he brought Paul down and set him before them.

 

22

[1] 부형들아 내가 지금 너희 앞에서 변명하는 말을 들으라 하더라
[2] 저희가 그 히브리 방언으로 말함을 듣고 더욱 종용한지라 이어 가로되
[3] 나는 유대인으로 길리기아 다소에서 났고 이 성에서 자라 가말리엘의 문하에서 우리 조상들의 율법의 엄한 교훈을 받았고 오늘 너희 모든 사람처럼 하나님께 대하여 열심하는 자라
[4] 내가 이 도를 핍박하여 사람을 죽이기까지 하고 남녀를 결박하여 옥에 넘겼노니
[5] 이에 대제사장과 모든 장로들이 내 증인이라 또 내가 저희에게서 다메섹 형제들에게 가는 공문을 받아 가지고 거기 있는 자들도 결박하여 예루살렘으로 끌어다가 형벌 받게 하려고 가더니
[6] 가는데 다메섹에 가까왔을 때에 오정쯤 되어 홀연히 하늘로서 큰 빛이 나를 둘러 비취매
[7] 내가 땅에 엎드러져 들으니 소리 있어 가로되 사울아 사울아 네가 왜 나를 핍박하느냐 하시거늘
[8] 내가 대답하되 주여 뉘시니이까 하니 가라사대 나는 네가 핍박하는 나사렛 예수라 하시더라
[9] 나와 함께 있는 사람들이 빛은 보면서도 나더러 말하시는 이의 소리는 듣지 못하더라
[10] 내가 가로되 주여 무엇을 하리이까 주께서 가라사대 일어나 다멕섹으로 들어가라 정한바 너희 모든 행할 것을 거기서 누가 이르리라 하시거늘
[11] 나는 그 빛의 광채를 인하여 볼 수 없게 되었으므로 나와 함께 있는 사람들의 손에 끌려 다메섹에 들어갔노라
[12] 율법에 의하면 경건한 사람으로 거기 사는 모든 유대인들에게 칭찬을 듣는 아나니아라 하는 이가
[13] 내게 와 곁에 서서 말하되 형제 사울아 다시 보라 하거늘 즉시 그를 쳐다보았노라
[14] 그가 또 가로되 우리 조상들의 하나님이 너를 택하여 너로 하여금 자기 뜻을 알게 하시며 저 의인을 보게 하시고 그 입에서 나오는 음성을 듣게 하셨으니
[15] 네가 그를 위하여 모든 사람 앞에서 너의 보고 들은 것에 증인이 되리라
[16] 이제는 왜 주저하느뇨 일어나 주의 이름을 불러 세례를 받고 너의 죄를 씻으라 하더라
[17] 후에 내가 예루살렘으로 돌아와서 성전에서 기도할 때에 비몽사몽간에
[18] 보매 주께서 내게 말씀하시되 속히 예루살렘에서 나가라 저희는 네가 내게 대하여 증거하는 말을 듣지 아니하리라 하시거늘
[19] 내가 말하기를 주여 내가 주 믿는 사람들을 가두고 또 각 회당에서 때리고
[20] 또 주의 증인 스데반의 피를 흘릴 적에 내가 곁에 서서 찬성하고 그 죽이는 사람들의 옷을 지킨줄 저희도 아나이다
[21] 나더러 또 이르시되 떠나가라 내가 너를 멀리 이방인에게로 보내리라 하셨느니라
[22] 이 말 하는 것까지 저희가 듣다가 소리질러 가로되 이러한 놈은 세상에서 없이 하자 살려 둘 자가 아니라 하여
[23] 떠들며 옷을 벗어 던지고 티끌을 공중에 날리니
[24] 천부장이 바울을 영문 안으로 데려가라 명하고 저희가 무슨 일로 그를 대하여 떠드나 알고자 하여 채찍질하며 신문하라 한대
[25] 가죽줄로 바울을 매니 바울이 곁에 섰는 백부장더러 이르되 너희가 로마 사람 된 자를 죄도 정치 아니하고 채찍질할 수 있느냐 하니
[26] 백부장이 듣고 가서 천부장에게 전하여 가로되 어찌하려 하느뇨 이는 로마사람이라 하니
[27] 천부장이 와서 바울에게 말하되 네가 로마 사람이냐 내게 말하라 가로되 그러하다
[28] 천부장이 대답하되 나는 돈을 많이 들여 이 시민권을 얻었노라 바울이 가로되 나는 나면서부터로라 하니
[29] 신문하려던 사람들이 곧 그에게서 물러가고 천부장도 그가 로마 사람인줄 알고 또는 그 결박한 것을 인하여 두려워하니라
[30] 이튿날 천부장이 무슨 일로 유대인들이 그를 송사하는지 실상을 알고자 하여 그 결박을 풀고 명하여 제사장들과 온 공회를 모으고 바울을 데리고 내려가서 저희 앞에 세우니라

 

Acts.23

[1] And Paul, looking intently at the council, said, "Brethren, I have lived before God in all good conscience up to this day."
[2] And the high priest Anani'as commanded those who stood by him to strike him on the mouth.
[3] Then Paul said to him, "God shall strike you, you whitewashed wall! Are you sitting to judge me according to the law, and yet contrary to the law you order me to be struck?"
[4] Those who stood by said, "Would you revile God's high priest?"
[5] And Paul said, "I did not know, brethren, that he was the high priest; for it is written, `You shall not speak evil of a ruler of your people.'"
[6] But when Paul perceived that one part were Sad'ducees and the other Pharisees, he cried out in the council, "Brethren, I am a Pharisee, a son of Pharisees; with respect to the hope and the resurrection of the dead I am on trial."
[7] And when he had said this, a dissension arose between the Pharisees and the Sad'ducees; and the assembly was divided.
[8] For the Sad'ducees say that there is no resurrection, nor angel, nor spirit; but the Pharisees acknowledge them all.
[9] Then a great clamor arose; and some of the scribes of the Pharisees' party stood up and contended, "We find nothing wrong in this man. What if a spirit or an angel spoke to him?"
[10] And when the dissension became violent, the tribune, afraid that Paul would be torn in pieces by them, commanded the soldiers to go down and take him by force from among them and bring him into the barracks.
[11] The following night the Lord stood by him and said, "Take courage, for as you have testified about me at Jerusalem, so you must bear witness also at Rome."
[12] When it was day, the Jews made a plot and bound themselves by an oath neither to eat nor drink till they had killed Paul.
[13] There were more than forty who made this conspiracy.
[14] And they went to the chief priests and elders, and said, "We have strictly bound ourselves by an oath to taste no food till we have killed Paul.
[15] You therefore, along with the council, give notice now to the tribune to bring him down to you, as though you were going to determine his case more exactly. And we are ready to kill him before he comes near."
[16] Now the son of Paul's sister heard of their ambush; so he went and entered the barracks and told Paul.
[17] And Paul called one of the centurions and said, "Take this young man to the tribune; for he has something to tell him."
[18] So he took him and brought him to the tribune and said, "Paul the prisoner called me and asked me to bring this young man to you, as he has something to say to you."
[19] The tribune took him by the hand, and going aside asked him privately, "What is it that you have to tell me?"
[20] And he said, "The Jews have agreed to ask you to bring Paul down to the council tomorrow, as though they were going to inquire somewhat more closely about him.
[21] But do not yield to them; for more than forty of their men lie in ambush for him, having bound themselves by an oath neither to eat nor drink till they have killed him; and now they are ready, waiting for the promise from you."
[22] So the tribune dismissed the young man, charging him, "Tell no one that you have informed me of this."
[23] Then he called two of the centurions and said, "At the third hour of the night get ready two hundred soldiers with seventy horsemen and two hundred spearmen to go as far as Caesare'a.
[24] Also provide mounts for Paul to ride, and bring him safely to Felix the governor."
[25] And he wrote a letter to this effect:
[26] "Claudius Lys'ias to his Excellency the governor Felix, greeting.
[27] This man was seized by the Jews, and was about to be killed by them, when I came upon them with the soldiers and rescued him, having learned that he was a Roman citizen.
[28] And desiring to know the charge on which they accused him, I brought him down to their council.
[29] I found that he was accused about questions of their law, but charged with nothing deserving death or imprisonment.
[30] And when it was disclosed to me that there would be a plot against the man, I sent him to you at once, ordering his accusers also to state before you what they have against him."
[31] So the soldiers, according to their instructions, took Paul and brought him by night to Antip'atris.
[32] And on the morrow they returned to the barracks, leaving the horsemen to go on with him.
[33] When they came to Caesare'a and delivered the letter to the governor, they presented Paul also before him.
[34] On reading the letter, he asked to what province he belonged. When he learned that he was from Cili'cia
[35] he said, "I will hear you when your accusers arrive." And he commanded him to be guarded in Herod's praetorium.

 

23

[1] 바울이 공회를 주목하여 가로되 여러분 형제들아 오늘날까지 내가 범사에 양심을 따라 하나님을 섬겼노라 하거늘
[2] 대제사장 아나니아가 바울 곁에 섰는 사람들에게 그 입을 치라 명하니
[3] 바울이 가로되 회칠한 담이여 하나님이 너를 치시리로다 네가 나를 율법대로 판단한다고 앉아서 율법을 어기고 나를 치라 하느냐 하니
[4] 곁에 선 사람들이 말하되 하나님의 대제사장을 네가 욕하느냐
[5] 바울이 가로되 형제들아 나는 그가 대제사장인줄 알지 못하였노라 기록하였으되 너희 백성의 관원을 비방치 말라 하였느니라 하더라
[6] 바울이 그 한 부분은 사두개인이요 한 부분은 바리새인인줄 알고 공회에서 외쳐 가로되 여러분 형제들아 나는 바리새인이요 또 바리새인의 아들이라 죽은 자의 소망 곧 부활을 인하여 내가 심문을 받노라
[7] 그 말을 한즉 바리새인과 사두개인 사이에 다툼이 생겨 무리가 나누이니
[8] 이는 사두개인은 부활도 없고 천사도 없고 영도 없다 하고 바리새인은 다 있다 함이라
[9] 크게 훤화가 일어날새 바리새인 편에서 몇 서기관이 일어나 다투어 가로되 우리가 이 사람을 보매 악한 것이 없도다 혹 영이나 혹 천사가 저더러 말하였으면 어찌 하겠느뇨 하여
[10] 큰 분쟁이 생기니 천부장이 바울이 저희에게 찢겨질까 하여 군사를 명하여 내려가 무리 가운데서 빼앗아 가지고 영문으로 들어가라 하니라
[11] 그날 밤에 주께서 바울 곁에 서서 이르시되 담대하라 네가 예루살렘에서 나의 일을 증거한 것 같이 로마에서도 증거하여야 하리라 하시니라
[12] 날이 새매 유대인들이 당을 지어 맹세하되 바울을 죽이기 전에는 먹지도 아니하고 마시지도 아니하겠다 하고
[13] 이같이 동맹한 자가 사십여명이더라
[14]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에게 가서 말하되 우리가 바울을 죽이기 전에는 아무 것도 먹지 않기로 굳게 맹세하였으니
[15] 이제 너희는 그의 사실을 더 자세히 알아볼 양으로 공회와 함께 천부장에게 청하여 바울을 너희에게로 데리고 내려오게 하라 우리는 그가 가까이 오기 전에 죽이기로 준비하였노라 하더니
[16] 바울의 생질이 그들이 매복하여 있다 함을 듣고 와서 영문에 들어가 바울에게 고한지라
[17] 바울이 한 백부장을 청하여 가로되 이 청년을 천부장에게로 인도하라 그에게 무슨 할 말이 있다 하니
[18] 천부장에게로 데리고 가서 가로되 죄수 바울이 나를 불러 이 청년이 당신께 할 말이 있다 하여 데리고 가기를 청하더이다 하매
[19] 천부장이 그 손을 잡고 물러가서 종용히 묻되 내게 할 말이 무엇이냐
[20] 대답하되 유대인들이 공모하기를 저희들이 바울에 대하여 더 자세한 것을 묻기 위함이라 하고 내일 그를 데리고 공회로 내려오기를 당신께 청하자 하였으니
[21] 당신은 저희 청함을 좇지 마옵소서 저희 중에서 바울을 죽이기 전에는 먹지도 않고 마시지도 않기로 맹세한 자 사십 여명이 그를 죽이려고 숨어서 지금 다 준비하고 당신의 허락만 기다리나이다 하매
[22] 이에 천부장이 청년을 보내며 경계하되 이 일을 내게 고하였다고 아무에게도 이르지 말라 하고
[23] 백부장 둘을 불러 이르되 밤 제삼시에 가이사랴까지 갈 보병 이백명과 마병 칠십명과 창군 이백명을 준비하라 하고
[24] 또 바울을 태워 총독 벨릭스에게로 무사히 보내기 위하여 짐승을 준비하라 명하며
[25] 또 이 아래와 같이 편지하니 일렀으되
[26] 글라우디오 루시아는 총독 벨릭스 각하에게 문안하노이다
[27] 이 사람이 유대인들에게 잡혀 죽게 된 것을 내가 로마 사람인줄 들어 알고 군사를 거느리고 가서 구원하여다가
[28] 유대인들이 무슨 일로 그를 송사하는지 알고자 하여 저희 공회로 데리고 내려갔더니
[29] 송사하는 것이 저희 율법 문제에 관한 것뿐이요 한 가지도 죽이거나 결박할 사건이 없음을 발견하였나이다
[30] 그러나 이 사람을 해하려는 간계가 있다고 누가 내게 알게 하기로 곧 당신께로 보내며 또 송사하는 사람들도 당신 앞에서 그를 대하여 말하라 하였나이다 하였더라
[31] 보병이 명을 받은 대로 밤에 바울을 데리고 안디바드리에 이르러
[32] 이튿날 마병으로 바울을 호송하게 하고 영문으로 돌아 가니라
[33] 저희가 가이사랴에 들어가서 편지를 총독에게 드리고 바울을 그 앞에 세우니
[34] 총독이 읽고 바울더러 어느 영지 사람이냐 물어 길리기아 사람인줄 알고
[35] 가로되 너를 송사하는 사람들이 오거든 네 말을 들으리라 하고 헤롯궁에 그를 지키라 명하니라

 

Acts.24

[1] And after five days the high priest Anani'as came down with some elders and a spokesman, one Tertul'lus. They laid before the governor their case against Paul;
[2] and when he was called, Tertul'lus began to accuse him, saying: "Since through you we enjoy much peace, and since by your provision, most excellent Felix, reforms are introduced on behalf of this nation,
[3] in every way and everywhere we accept this with all gratitude.
[4] But, to detain you no further, I beg you in your kindness to hear us briefly.
[5] For we have found this man a pestilent fellow, an agitator among all the Jews throughout the world, and a ringleader of the sect of the Nazarenes.
[6] He even tried to profane the temple, but we seized him.
[8] By examining him yourself you will be able to learn from him about everything of which we accuse him."
[9] The Jews also joined in the charge, affirming that all this was so.
[10] And when the governor had motioned to him to speak, Paul replied: "Realizing that for many years you have been judge over this nation, I cheerfully make my defense.
[11] As you may ascertain, it is not more than twelve days since I went up to worship at Jerusalem;
[12] and they did not find me disputing with any one or stirring up a crowd, either in the temple or in the synagogues, or in the city.
[13] Neither can they prove to you what they now bring up against me.
[14] But this I admit to you, that according to the Way, which they call a sect, I worship the God of our fathers, believing everything laid down by the law or written in the prophets,
[15] having a hope in God which these themselves accept, that there will be a resurrection of both the just and the unjust.
[16] So I always take pains to have a clear conscience toward God and toward men.
[17] Now after some years I came to bring to my nation alms and offerings.
[18] As I was doing this, they found me purified in the temple, without any crowd or tumult. But some Jews from Asia --
[19] they ought to be here before you and to make an accusation, if they have anything against me.
[20] Or else let these men themselves say what wrongdoing they found when I stood before the council,
[21] except this one thing which I cried out while standing among them, `With respect to the resurrection of the dead I am on trial before you this day.'"
[22] But Felix, having a rather accurate knowledge of the Way, put them off, saying, "When Lys'ias the tribune comes down, I will decide your case."
[23] Then he gave orders to the centurion that he should be kept in custody but should have some liberty, and that none of his friends should be prevented from attending to his needs.
[24] After some days Felix came with his wife Drusil'la, who was a Jewess; and he sent for Paul and heard him speak upon faith in Christ Jesus.
[25] And as he argued about justice and self-control and future judgment, Felix was alarmed and said, "Go away for the present; when I have an opportunity I will summon you."
[26] At the same time he hoped that money would be given him by Paul. So he sent for him often and conversed with him.
[27] But when two years had elapsed, Felix was succeeded by Porcius Festus; and desiring to do the Jews a favor, Felix left Paul in prison.

 

24

[1] 닷새 후에 대제사장 아나니아가 어떤 장로들과 한 변사 더둘로와 함께 내려와서 총독 앞에서 바울을 고소하니라
[2] 바울을 부르매 더둘로가 송사하여 가로되
[3] 벨릭스 각하여 우리가 당신을 힘입어 태평을 누리고 또 이 민족이 당신의 선견을 인하여 여러 가지로 개량된 것을 우리가 어느 모양으로나 어느 곳에서나 감사 무지하옵나이다
[4] 당신을 더 괴롭게 아니하려 하여 우리가 대강 여짜옵나니 관용하여 들으시기를 원하나이다
[5] 우리가 보니 이 사람은 염병이라 천하에 퍼진 유대인을 다 소요케 하는 자요 나사렛 이단의 괴수라
[6] 저가 또 성전을 더럽게 하려 하므로 우리가 잡았사오니
[7] 당신이 친히 그를 심문하시면
[8] 우리의 송사하는 이 모든 일을 아실 수 있나이다 하니
[9] 유대인들도 이에 참가하여 이 말이 옳다 주장하니라
[10] 총독이 바울에게 머리로 표시하여 말하라 하니 그가 대답하되 당신이 여러 해 전부터 이 민족의 재판장 된 것을 내가 알고 내 사건에 대하여 기쁘게 변명하나이다
[11] 당신이 아실 수 있는 바와 같이 내가 예루살렘에 예배하러 올라간지 열 이틀 밖에 못되었고
[12] 저희는 내가 성전에서 아무와 변론하는 것이나 회당과 또는 성중에서 무리를 소동케 하는 것을 보지 못하였으니
[13] 이제 나를 송사하는 모든 일에 대하여 저희가 능히 당신 앞에 내세울 것이 없나이다
[14] 그러나 이것을 당신께 고백하리이다 나는 저희가 이단이라 하는 도를 좇아 조상의 하나님을 섬기고 율법과 및 선지자들의 글에 기록된 것을 다 믿으며
[15] 저희의 기다리는바 하나님께 향한 소망을 나도 가졌으니 곧 의인과 악인의 부활이 있으리라 함이라
[16] 이것을 인하여 나도 하나님과 사람을 대하여 항상 양심에 거리낌이 없기를 힘쓰노라
[17] 여러 해 만에 내가 내 민족을 구제할 것과 제물을 가지고 와서
[18] 드리는 중에 내가 결례를 행하였고 모임도 없고 소동도 없이 성전에 있는 것을 저희가 보았나이다 그러나 아시아로부터 온 어떤 유대인들이 있었으니
[19] 저희가 만일 나를 반대할 사건이 있으면 마땅히 당신 앞에 와서 송사하였을 것이요
[20] 그렇지 않으면 이 사람들이 내가 공회 앞에 섰을 때에 무슨 옳지 않은 것을 보았는가 말하라 하소서
[21] 오직 내가 저희 가운데 서서 외치기를 내가 죽은 자의 부활에 대하여 오늘 너희 앞에 심문을 받는다고 한 이 한 소리가 있을 따름이니이다 하니
[22] 벨릭스가 이 도에 관한 것을 더 자세히 아는고로 연기하여 가로되 천부장 루시아가 내려 오거든 너희 일을 처결하리라 하고
[23] 백부장을 명하여 바울을 지키되 자유를 주며 친구 중 아무나 수종하는 것을 금치 말라 하니라
[24] 수일 후에 벨릭스가 그 아내 유대 여자 드루실라와 함께 와서 바울을 불러 그리스도 예수 믿는 도를 듣거늘
[25] 바울이 의와 절제와 장차 오는 심판을 강론하니 벨릭스가 두려워하여 대답하되 시방은 가라 내가 틈이 있으면 너를 부르리라 하고
[26] 동시에 또 바울에게서 돈을 받을까 바라는고로 더 자주 불러 같이 이야기하더라
[27] 이태를 지내서 보르기오 베스도가 벨릭스의 소임을 대신하니 벨릭스가 유대인의 마음을 얻고자 하여 바울을 구류하여 두니라

 

Acts.25

[1] Now when Festus had come into his province, after three days he went up to Jerusalem from Caesare'a.
[2] And the chief priests and the principal men of the Jews informed him against Paul; and they urged him,
[3] asking as a favor to have the man sent to Jerusalem, planning an ambush to kill him on the way.
[4] Festus replied that Paul was being kept at Caesare'a, and that he himself intended to go there shortly.
[5] "So," said he, "let the men of authority among you go down with me, and if there is anything wrong about the man, let them accuse him."
[6] When he had stayed among them not more than eight or ten days, he went down to Caesare'a; and the next day he took his seat on the tribunal and ordered Paul to be brought.
[7] And when he had come, the Jews who had gone down from Jerusalem stood about him, bringing against him many serious charges which they could not prove.
[8] Paul said in his defense, "Neither against the law of the Jews, nor against the temple, nor against Caesar have I offended at all."
[9] But Festus, wishing to do the Jews a favor, said to Paul, "Do you wish to go up to Jerusalem, and there be tried on these charges before me?"
[10] But Paul said, "I am standing before Caesar's tribunal, where I ought to be tried; to the Jews I have done no wrong, as you know very well.
[11] If then I am a wrongdoer, and have committed anything for which I deserve to die, I do not seek to escape death; but if there is nothing in their charges against me, no one can give me up to them. I appeal to Caesar."
[12] Then Festus, when he had conferred with his council, answered, "You have appealed to Caesar; to Caesar you shall go."
[13] Now when some days had passed, Agrippa the king and Berni'ce arrived at Caesare'a to welcome Festus.
[14] And as they stayed there many days, Festus laid Paul's case before the king, saying, "There is a man left prisoner by Felix;
[15] and when I was at Jerusalem, the chief priests and the elders of the Jews gave information about him, asking for sentence against him.
[16] I answered them that it was not the custom of the Romans to give up any one before the accused met the accusers face to face, and had opportunity to make his defense concerning the charge laid against him.
[17] When therefore they came together here, I made no delay, but on the next day took my seat on the tribunal and ordered the man to be brought in.
[18] When the accusers stood up, they brought no charge in his case of such evils as I supposed;
[19] but they had certain points of dispute with him about their own superstition and about one Jesus, who was dead, but whom Paul asserted to be alive.
[20] Being at a loss how to investigate these questions, I asked whether he wished to go to Jerusalem and be tried there regarding them.
[21] But when Paul had appealed to be kept in custody for the decision of the emperor, I commanded him to be held until I could send him to Caesar."
[22] And Agrippa said to Festus, "I should like to hear the man myself." "Tomorrow," said he, "you shall hear him."
[23] So on the morrow Agrippa and Berni'ce came with great pomp, and they entered the audience hall with the military tribunes and the prominent men of the city. Then by command of Festus Paul was brought in.
[24] And Festus said, "King Agrippa and all who are present with us, you see this man about whom the whole Jewish people petitioned me, both at Jerusalem and here, shouting that he ought not to live any longer.
[25] But I found that he had done nothing deserving death; and as he himself appealed to the emperor, I decided to send him.
[26] But I have nothing definite to write to my lord about him. Therefore I have brought him before you, and, especially before you, King Agrippa, that, after we have examined him, I may have something to write.
[27] For it seems to me unreasonable, in sending a prisoner, not to indicate the charges against him."

 

25

[1] 베스도가 도임한지 삼일 후에 가이사랴에서 예루살렘으로 올라가니
[2] 대제사장들과 유대인 중 높은 사람들이 바울을 고소할새
[3] 베스도의 호의로 바울을 예루살렘으로 옮겨 보내기를 청하니 이는 길에 매복하였다가 그를 죽이고자 함이러라
[4] 베스도가 대답하여 바울이 가이사랴에 구류된 것과 자기도 미구에 떠나갈 것을 말하고
[5] 또 가로되 너희 중 유력한 자들은 나아 함께 내려가서 그 사람에게 만일 옳지 아니한 일이 있거든 송사하라 하니라
[6] 베스도가 그들 가운데서 팔일 혹 십일을 지낸 후 가이사랴로 내려가서 이튿날 재판 자리에 앉고 바울을 데려오라 명하니
[7] 그가 나오매 예루살렘에서 내려온 유대인들이 둘러 서서 여러가지 중대한 사건으로 송사하되 능히 증명하지 못한지라
[8] 바울이 변명하여 가로되 유대인의 율법이나 성전이나 가이사에게나 내가 도무지 죄를 범하지 아니하였노라 하니
[9] 베스도가 유대인의 마음을 얻고자하여 바울더러 묻되 네가 예루살렘에 올라가서 이 사건에 대하여 내 앞에서 심문을 받으려느냐
[10] 바울이 가로되 내가 가이사의 재판 자리 앞에 섰으니 마땅히 거기서 심문을 받을 것이라 당신도 잘 아시는 바에 내가 유대인들에게 불의를 행한 일이 없나이다
[11] 만일 내가 불의를 행하여 무슨 사죄를 범하였으면 죽기를 사양치아니할 것이나 만일 이 사람들의 나를 송사하는 것이 다 사실이 아니면 누구든지 나를 그들에게 내어 줄수 없삽나이다 내가 가이사께 호소하노라 한대
[12] 베스도가 배석자들과 상의하고 가로되 네가 가이사에게 호소하였으니 가이사에게 갈 것이라 하니라
[13] 수일 후에 아그립바왕과 버니게가 베스도에게 문안하러 가이샤랴에 와서
[14] 여러 날을 있더니 베스도가 바울의 일로 왕에게 고하여 가로되 벨릭스가 한 사람을 구류하여 두었는데
[15] 내가 예루살렘에 있을 때에 유대인의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이 그를 고소하여 정죄하기를 청하기에
[16] 내가 대답하되 무릇 피고가 원고들 앞에서 고소 사건에 대하여 변명할 기회가 있기 전에 내어주는 것이 로마 사람의 법이 아니라 하였노라
[17] 그러므로 저희가 나와 함께 여기 오매 내가 지체하지 아니하고 이튿날 재판 자리에 앉아 명하여 그 사람을 데려 왔으나
[18] 원고들이 서서 나의 짐작하던 것 같은 악행의 사건은 하나도 제출치 아니하고
[19] 오직 자기들의 종교와 또는 예수라 하는 이의 죽은 것을 살았다고 바울이 주장하는 그 일에 관한 문제로 송사하는 것뿐이라
[20] 내가 이 일을 어떻게 사실할는지 의심이 있어서 바울에게 묻되 예루살렘에 올라가서 이 일에 심문을 받으려느냐 한즉
[21] 바울은 황제의 판결을 받도록 자기를 지켜 주기를 호소하므로 내가 그를 가이사에게 보내기까지 지켜두라 명하였노라 하니
[22] 아그립바가 베스도더러 이르되 나도 이 사람의 말을 듣고자 하노라 베스도가 가로되 내일 들으시리이다 하더라
[23] 이튿날 아그립바와 버니게가 크게 위의를 베풀고 와서 천부장들과 성중의 높은 사람들과 함께 신문소에 들어오고 베스도의 명으로 바울을 데려오니
[24] 베스도가 말하되 아그립바왕과 여기 같이 있는 여러분이여 당신들이 보는 이 사람은 유대의 모든 무리가 크게 외치되 살려 두지 못할 사람이라고 하여 예루살렘에서와 여기서도 내게 청원하였으나
[25] 나는 살피건대 죽일 죄를 범한 일이 없더이다 그러나 저가 황제에게 호소한고로 보내기를 작정하였나이다
[26] 그에게 대하여 황제께 확실한 사실을 아뢸 것이 없으므로 심문한 후 상소할 재료가 있을까 하여 당신들 앞 특히 아그립바왕 당신앞에 그를 내어 세웠나이다
[27] 그 죄목을 베풀지 아니하고 죄수를 보내는 것이 무리한 일인줄 아나이다 하였더라

 

Acts.26

[1] Agrippa said to Paul, "You have permission to speak for yourself." Then Paul stretched out his hand and made his defense:
[2] "I think myself fortunate that it is before you, King Agrippa, I am to make my defense today against all the accusations of the Jews,
[3] because you are especially familiar with all customs and controversies of the Jews; therefore I beg you to listen to me patiently.
[4] "My manner of life from my youth, spent from the beginning among my own nation and at Jerusalem, is known by all the Jews.
[5] They have known for a long time, if they are willing to testify, that according to the strictest party of our religion I have lived as a Pharisee.
[6] And now I stand here on trial for hope in the promise made by God to our fathers,
[7] to which our twelve tribes hope to attain, as they earnestly worship night and day. And for this hope I am accused by Jews, O king!
[8] Why is it thought incredible by any of you that God raises the dead?
[9] "I myself was convinced that I ought to do many things in opposing the name of Jesus of Nazareth.
[10] And I did so in Jerusalem; I not only shut up many of the saints in prison, by authority from the chief priests, but when they were put to death I cast my vote against them.
[11] And I punished them often in all the synagogues and tried to make them blaspheme; and in raging fury against them, I persecuted them even to foreign cities.
[12] "Thus I journeyed to Damascus with the authority and commission of the chief priests.
[13] At midday, O king, I saw on the way a light from heaven, brighter than the sun, shining round me and those who journeyed with me.
[14] And when we had all fallen to the ground, I heard a voice saying to me in the Hebrew language, `Saul, Saul, why do you persecute me? It hurts you to kick against the goads.'
[15] And I said, `Who are you, Lord?' And the Lord said, `I am Jesus whom you are persecuting.
[16] But rise and stand upon your feet; for I have appeared to you for this purpose, to appoint you to serve and bear witness to the things in which you have seen me and to those in which I will appear to you,
[17] delivering you from the people and from the Gentiles -- to whom I send you
[18] to open their eyes, that they may turn from darkness to light and from the power of Satan to God, that they may receive forgiveness of sins and a place among those who are sanctified by faith in me.'
[19] "Wherefore, O King Agrippa, I was not disobedient to the heavenly vision,
[20] but declared first to those at Damascus, then at Jerusalem and throughout all the country of Judea, and also to the Gentiles, that they should repent and turn to God and perform deeds worthy of their repentance.
[21] For this reason the Jews seized me in the temple and tried to kill me.
[22] To this day I have had the help that comes from God, and so I stand here testifying both to small and great, saying nothing but what the prophets and Moses said would come to pass:
[23] that the Christ must suffer, and that, by being the first to rise from the dead, he would proclaim light both to the people and to the Gentiles."
[24] And as he thus made his defense, Festus said with a loud voice, "Paul, you are mad; your great learning is turning you mad."
[25] But Paul said, "I am not mad, most excellent Festus, but I am speaking the sober truth.
[26] For the king knows about these things, and to him I speak freely; for I am persuaded that none of these things has escaped his notice, for this was not done in a corner.
[27] King Agrippa, do you believe the prophets? I know that you believe."
[28] And Agrippa said to Paul, "In a short time you think to make me a Christian!"
[29] And Paul said, "Whether short or long, I would to God that not only you but also all who hear me this day might become such as I am -- except for these chains."
[30] Then the king rose, and the governor and Berni'ce and those who were sitting with them;
[31] and when they had withdrawn, they said to one another, "This man is doing nothing to deserve death or imprisonment."
[32] And Agrippa said to Festus, "This man could have been set free if he had not appealed to Caesar."

 

26

[1] 아그립바가 바울더러 이르되 너를 위하여 말하기를 네게 허락하노라 하니 이에 바울이 손을 들어 변명하되
[2] 아그립바왕이여 유대인이 모든 송사하는 일을 오늘 당신 앞에서 변명하게 된 것을 다행히 여기옵나이다
[3] 특히 당신이 유대인의 모든 풍속과 및 문제를 아심이니이다 그러므로 내 말을 너그러이 들으시기를 바라옵나이다
[4] 내가 처음부터 내 민족 중에와 예루살렘에서 젊었을 때 생활한 상태를 유대인이 다 아는바라
[5] 일찍부터 나를 알았으니 저희가 증거하려 하면 내가 우리 종교의 가장 엄한 파를 좇아 바리새인의 생활을 하였다고 할 것이라
[6] 이제도 여기 서서 심문 받는 것은 하나님이 우리 조상에게 약속하신 것을 바라는 까닭이니
[7] 이 약속은 우리 열 두 지파가 밤낮으로 간절히 하나님을 받들어 섬김으로 얻기를 바라는 바인데 아그립바왕이여 이 소망을 인하여 내가 유대인들에게 송사를 받는 것이니이다
[8] 당신들은 하나님이 죽은 사람 다시 살리심을 어찌하여 못 믿을 것으로 여기나이까
[9] 나도 나사렛 예수의 이름을 대적하여 범사를 행하여야 될줄 스스로 생각하고
[10] 예루살렘에서 이런 일을 행하여 대제사장들에게서 권세를 얻어 가지고 많은 성도를 옥에 가두며 또 죽일 때에 내가 가편 투표를 하였고
[11] 또 모든 회당에서 여러번 형벌하여 강제로 모독하는 말을 하게하고 저희를 대하여 심히 격분하여 외국 성까지도 가서 핍박하였고
[12] 그 일로 대제사장들의 권세와 위임을 받고 다메섹으로 갔나이다
[13] 왕이여 때가 정오나 되어 길에서 보니 하늘로서 해보다 더 밝은 빛이 나와 내 동행들을 둘러 비추는지라
[14] 우리가 다 땅에 엎드러지매 내가 소리를 들으니 히브리 방언으로 이르되 사울아 사울아 네가 어찌하여 나를 핍박하느냐 가시채를 뒷발질하기가 네게 고생이니라
[15] 내가 대답하되 주여 뉘시니이까 주께서 가라사대 나는 네가 핍박하는 예수라
[16] 일어나 네 발로 서라 내가 네게 나타난 것은 곧 네가 나를 본 일과 장차 내가 네게 나타날 일에 너로 사환과 증인을 삼으려 함이니
[17] 이스라엘과 이방인들에게서 내가 너를 구원하여 저희에게 보내어
[18] 그 눈을 뜨게 하여 어두움에서 빛으로 사단의 권세에서 하나님께로 돌아가게 하고 죄 사함과 나를 믿어 거룩케 된 무리 가운데서 기업을 얻게 하리라 하더이다
[19] 아그립바 왕이여 그러므로 하늘에서 보이신 것을 내가 거스리지 아니하고
[20] 먼저 다메섹에와 또 예루살렘에 있는 사람과 유대 온 땅과 이방인에게까지 회개하고 하나님께로 돌아가서 회개에 합당한 일을 행하라 선전하므로
[21] 유대인들이 성전에서 나를 잡아 죽이고자 하였으나
[22] 하나님의 도우심을 받아 내가 오늘까지 서서 높고 낮은 사람 앞에서 증거하는 것은 선지자들과 모세가 반드시 되리라고 말한 것 밖에 없으니
[23] 곧 그리스도가 고난을 받으실 것과 죽은 자 가운데서 먼저 다시 살아나사 이스라엘과 이방인들에게 빛을 선전하시리라 함이니이다 하니라
[24] 바울이 이같이 변명하매 베스도가 크게 소리하여 가로되 바울아 네가 미쳤도다 네 많은 학문이 너를 미치게 한다 하니
[25] 바울이 가로되 베스도 각하여 내가 미친 것이 아니요 참되고 정신차린 말을 하나이다
[26] 왕께서는 이 일을 아시기로 내가 왕께 담대히 말하노니 이 일에 하나라도 아시지 못함이 없는줄 믿나이다 이 일은 한편 구석에서 행한 것이 아니로소이다
[27] 아그립바왕이여 선지자를 믿으시나이까 믿으시는 줄 아나이다
[28] 아그립바가 바울더러 이르되 네가 적은 말로 나를 권하여 그리스도인이 되게 하려 하는도다
[29] 바울이 가로되 말이 적으나 많으나 당신 뿐아니라 오늘 네 말을 듣는 모든 사람도 다 이렇게 결박한 것 외에는 나와 같이 되기를 하나님께 원하노이다 하니라
[30] 왕과 총독과 버니게와 그 함께 앉은 사람들이 다 일어나서
[31] 물러가 서로 말하되 이 사람은 사형이나 결박을 당할만한 행사가 없다 하더라
[32] 이에 아그립바가 베스도더러 일러 가로되 이 사람이 만일 가이사에게 호소하지 아니하였더면 놓을 수 있을뻔하였다 하니라

 

Acts.27

[1] And when it was decided that we should sail for Italy, they delivered Paul and some other prisoners to a centurion of the Augustan Cohort, named Julius.
[2] And embarking in a ship of Adramyt'tium, which was about to sail to the ports along the coast of Asia, we put to sea, accompanied by Aristar'chus, a Macedo'nian from Thessaloni'ca.
[3] The next day we put in at Sidon; and Julius treated Paul kindly, and gave him leave to go to his friends and be cared for.
[4] And putting to sea from there we sailed under the lee of Cyprus, because the winds were against us.
[5] And when we had sailed across the sea which is off Cili'cia and Pamphyl'ia, we came to Myra in Ly'cia.
[6] There the centurion found a ship of Alexandria sailing for Italy, and put us on board.
[7] We sailed slowly for a number of days, and arrived with difficulty off Cni'dus, and as the wind did not allow us to go on, we sailed under the lee of Crete off Salmo'ne.
[8] Coasting along it with difficulty, we came to a place called Fair Havens, near which was the city of Lase'a.
[9] As much time had been lost, and the voyage was already dangerous because the fast had already gone by, Paul advised them,
[10] saying, "Sirs, I perceive that the voyage will be with injury and much loss, not only of the cargo and the ship, but also of our lives."
[11] But the centurion paid more attention to the captain and to the owner of the ship than to what Paul said.
[12] And because the harbor was not suitable to winter in, the majority advised to put to sea from there, on the chance that somehow they could reach Phoenix, a harbor of Crete, looking northeast and southeast, and winter there.
[13] And when the south wind blew gently, supposing that they had obtained their purpose, they weighed anchor and sailed along Crete, close inshore.
[14] But soon a tempestuous wind, called the northeaster, struck down from the land;
[15] and when the ship was caught and could not face the wind, we gave way to it and were driven.
[16] And running under the lee of a small island called Cauda, we managed with difficulty to secure the boat;
[17] after hoisting it up, they took measures to undergird the ship; then, fearing that they should run on the Syr'tis, they lowered the gear, and so were driven.
[18] As we were violently storm-tossed, they began next day to throw the cargo overboard;
[19] and the third day they cast out with their own hands the tackle of the ship.
[20] And when neither sun nor stars appeared for many a day, and no small tempest lay on us, all hope of our being saved was at last abandoned.
[21] As they had been long without food, Paul then came forward among them and said, "Men, you should have listened to me, and should not have set sail from Crete and incurred this injury and loss.
[22] I now bid you take heart; for there will be no loss of life among you, but only of the ship.
[23] For this very night there stood by me an angel of the God to whom I belong and whom I worship,
[24] and he said, `Do not be afraid, Paul; you must stand before Caesar; and lo, God has granted you all those who sail with you.'
[25] So take heart, men, for I have faith in God that it will be exactly as I have been told.
[26] But we shall have to run on some island."
[27] When the fourteenth night had come, as we were drifting across the sea of A'dria, about midnight the sailors suspected that they were nearing land.
[28] So they sounded and found twenty fathoms; a little farther on they sounded again and found fifteen fathoms.
[29] And fearing that we might run on the rocks, they let out four anchors from the stern, and prayed for day to come.
[30] And as the sailors were seeking to escape from the ship, and had lowered the boat into the sea, under pretense of laying out anchors from the bow,
[31] Paul said to the centurion and the soldiers, "Unless these men stay in the ship, you cannot be saved."
[32] Then the soldiers cut away the ropes of the boat, and let it go.
[33] As day was about to dawn, Paul urged them all to take some food, saying, "Today is the fourteenth day that you have continued in suspense and without food, having taken nothing.
[34] Therefore I urge you to take some food; it will give you strength, since not a hair is to perish from the head of any of you."
[35] And when he had said this, he took bread, and giving thanks to God in the presence of all he broke it and began to eat.
[36] Then they all were encouraged and ate some food themselves.
[37] (We were in all two hundred and seventy-six persons in the ship.)
[38] And when they had eaten enough, they lightened the ship, throwing out the wheat into the sea.
[39] Now when it was day, they did not recognize the land, but they noticed a bay with a beach, on which they planned if possible to bring the ship ashore.
[40] So they cast off the anchors and left them in the sea, at the same time loosening the ropes that tied the rudders; then hoisting the foresail to the wind they made for the beach.
[41] But striking a shoal they ran the vessel aground; the bow stuck and remained immovable, and the stern was broken up by the surf.
[42] The soldiers' plan was to kill the prisoners, lest any should swim away and escape;
[43] but the centurion, wishing to save Paul, kept them from carrying out their purpose. He ordered those who could swim to throw themselves overboard first and make for the land,
[44] and the rest on planks or on pieces of the ship. And so it was that all escaped to land.

 

27

[1] 우리의 배 타고 이달리야로 갈 일이 작정되매 바울과 다른 죄수 몇 사람을 아구사도대의 백부장 율리오란 사람에게 맡기니
[2] 아시아 해변 각처로 가려 하는 아드라뭇데노 배에 우리가 올라 행선할새 마게도냐의 데살로니가 사람 아리스다고도 함께 하니라
[3] 이튿날 시돈에 대니 율리오가 바울을 친절히 하여 친구들에게 가서 대접 받음을 허락하더니
[4] 또 거기서 우리가 떠나가다가 바람의 거스림을 피하여 구브로 해안을 의지하고 행선하여
[5] 길리기아와 밤빌리아 바다를 건너 루기아의 무라성에 이르러
[6] 거기서 백부장이 이달리야로 가려하는 알렉산드리아 배를 만나 우리를 오르게 하니
[7] 배가 더디 가 여러 날만에 간신히 니도 맞은편에 이르러 풍세가 더 허락지 아니하므로 살모네 앞을 지나 그레데 해안을 의지하고 행선하여
[8] 간신히 그 연안을 지나 미항이라는 곳에 이르니 라새아성에서 가깝더라
[9] 여러 날이 걸려 금식하는 절기가 이미 지났으므로 행선하기가 위태한지라 바울이 저희를 권하여
[10] 말하되 여러분이여 내가 보니 이번 행선이 하물과 배만 아니라 우리 생명에도 타격과 많은 손해가 있으리라 하되
[11] 백부장이 선장과 선주의 말을 바울의 말보다 더 믿더라
[12] 그 항구가 과동하기에 불편하므로 거기서 떠나 아무쪼록 뵈닉스에 가서 과동하자 하는 자가 더 많으니 뵈닉스는 그레데 항구라 한편은 동북을,한편은 동남을 향하였더라
[13] 남풍이 순하게 불매 저희가 득의한줄 알고 닻을 감아 그레데 해변을 가까이 하고 행선하더니
[14] 얼마 못되어 섬 가운데로서 유라굴로라는 광풍이 대작하니
[15] 배가 밀려 바람을 맞추어 갈 수 없어 가는 대로 두고 쫓겨 가다가
[16] 가우다라는 작은 섬 아래로 지나 간신히 거루를 잡아
[17] 끌어 올리고 줄을 가지고 선체를 둘러 감고 스르디스에 걸릴까 두려워 연장을 내리고 그냥 쫓겨가더니
[18] 우리가 풍랑으로 심히 애쓰다가 이튿날 사공들이 짐을 바다에 풀어 버리고
[19] 사흘째 되는 날에 배의 기구를 저희 손으로 내어 버리니라
[20] 여러 날 동안 해와 별이 보이지 아니하고 큰 풍랑이 그대로 있으매 구원의 여망이 다 없어졌더라
[21] 여러 사람이 오래 먹지 못하였으매 바울이 가운데 서서 말하되 여러분이여 내 말을 듣고 그레데에서 떠나지 아니하여 이 타격과 손상을 면하였더면 좋을뻔 하였느니라
[22] 내가 너희를 권하노니 이제는 안심하라 너희 중 생명에는 아무 손상이 없겠고 오직 배 뿐이리라
[23] 나의 속한바 곧 나의 섬기는 하나님의 사자가 어제 밤에 내 곁에 서서 말하되
[24] 바울아 두려워 말라 네가 가이사 앞에 서야 하겠고 또 하나님께서 너와 함께 행선하는 자를 다 네게 주셨다 하였으니
[25] 그러므로 여러분이여 안심하라 나는 내게 말씀하신 그대로 되리라고 하나님을 믿노라
[26] 그러나 우리가 한 섬에 걸리리라 하더라
[27] 열 나흘째 되는 날 밤에 우리가 아드리아 바다에 이리 저리 쫓겨 가더니 밤중쯤 되어 사공들이 어느 육지에 가까와지는 줄을 짐작하고
[28] 물을 재어보니 이십 길이 되고 조금 가다가 다시 재니 열다섯 길이라
[29] 암초에 걸릴까 하여 고물로 닻 넷을 주고 날이 새기를 고대하더니
[30] 사공들이 도망하고자 하여 이물에서 닻을 주려는체하고 거루를 바다에 내려 놓거늘
[31] 바울이 백부장과 군사들에게 이르되 이 사람들이 배에 있지 아니하면 너희가 구원을 얻지 못하리라 하니
[32] 이에 군사들이 거룻줄을 끊어 떼어 버리니라
[33] 날이 새어가매 바울이 여러 사람을 음식 먹으라 권하여 가로되 너희가 기다리고 기다리며 먹지 못하고 주린 지가 오늘까지 열 나흘인즉
[34] 음식 먹으라 권하노니 이것이 너희 구원을 위하는 것이요 너희중 머리터럭 하나라도 잃을 자가 없느니라 하고
[35] 떡을 가져다가 모든 사람 앞에서 하나님께 축사하고 떼어 먹기를 시작하매
[36] 저희도 다 안심하고 받아 먹으니
[37] 배에 있는 우리의 수는 전부 이백 칠십 륙인이러라
[38] 배부르게 먹고 밀을 바다에 버려 배를 가볍게 하였더니
[39] 날이 새매 어느 땅인지 알지 못하나 경사진 해안으로 된 항만이 눈에 띄거늘 배를 거기에 들여다 댈 수 있는가 의논한 후
[40] 닻을 끊어 바다에 버리는 동시에 킷줄을 늦추고 돛을 달고 바람을 맞추어 해안을 향하여 들어가다가
[41] 두 물이 합하여 흐르는 곳을 당하여 배를 걸매 이물은 부딪혀 움직일 수 없이 붙고 고물은 큰 물결에 깨어져가니
[42] 군사들은 죄수가 헤엄쳐서 도망할까 하여 저희를 죽이는 것이 좋다 하였으나
[43] 백부장이 바울을 구원하려 하여 저희의 뜻을 막고 헤엄칠줄 아는 사람들을 명하여 물에 뛰어 내려 먼저 육지에 나가게 하고
[44] 그 남은 사람들은 널조각 혹은 배 물건에 의지하여 나가게 하니 마침내 사람들이 다 상륙하여 구원을 얻으니라

 

 

Acts.28

[1] After we had escaped, we then learned that the island was called Malta.
[2] And the natives showed us unusual kindness, for they kindled a fire and welcomed us all, because it had begun to rain and was cold.
[3] Paul had gathered a bundle of sticks and put them on the fire, when a viper came out because of the heat and fastened on his hand.
[4] When the natives saw the creature hanging from his hand, they said to one another, "No doubt this man is a murderer. Though he has escaped from the sea, justice has not allowed him to live."
[5] He, however, shook off the creature into the fire and suffered no harm.
[6] They waited, expecting him to swell up or suddenly fall down dead; but when they had waited a long time and saw no misfortune come to him, they changed their minds and said that he was a god.
[7] Now in the neighborhood of that place were lands belonging to the chief man of the island, named Publius, who received us and entertained us hospitably for three days.
[8] It happened that the father of Publius lay sick with fever and dysentery; and Paul visited him and prayed, and putting his hands on him healed him.
[9] And when this had taken place, the rest of the people on the island who had diseases also came and were cured.
[10] They presented many gifts to us; and when we sailed, they put on board whatever we needed.
[11] After three months we set sail in a ship which had wintered in the island, a ship of Alexandria, with the Twin Brothers as figurehead.
[12] Putting in at Syracuse, we stayed there for three days.
[13] And from there we made a circuit and arrived at Rhe'gium; and after one day a south wind sprang up, and on the second day we came to Pute'oli.
[14] There we found brethren, and were invited to stay with them for seven days. And so we came to Rome.
[15] And the brethren there, when they heard of us, came as far as the Forum of Ap'pius and Three Taverns to meet us. On seeing them Paul thanked God and took courage.
[16] And when we came into Rome, Paul was allowed to stay by himself, with the soldier that guarded him.
[17] After three days he called together the local leaders of the Jews; and when they had gathered, he said to them, "Brethren, though I had done nothing against the people or the customs of our fathers, yet I was delivered prisoner from Jerusalem into the hands of the Romans.
[18] When they had examined me, they wished to set me at liberty, because there was no reason for the death penalty in my case.
[19] But when the Jews objected, I was compelled to appeal to Caesar -- though I had no charge to bring against my nation.
[20] For this reason therefore I have asked to see you and speak with you, since it is because of the hope of Israel that I am bound with this chain."
[21] And they said to him, "We have received no letters from Judea about you, and none of the brethren coming here has reported or spoken any evil about you.
[22] But we desire to hear from you what your views are; for with regard to this sect we know that everywhere it is spoken against."
[23] When they had appointed a day for him, they came to him at his lodging in great numbers. And he expounded the matter to them from morning till evening, testifying to the kingdom of God and trying to convince them about Jesus both from the law of Moses and from the prophets.
[24] And some were convinced by what he said, while others disbelieved.
[25] So, as they disagreed among themselves, they departed, after Paul had made one statement: "The Holy Spirit was right in saying to your fathers through Isaiah the prophet:
[26] `Go to this people, and say,
You shall indeed hear but never understand,
and you shall indeed see but never perceive.
[27] For this people's heart has grown dull,
and their ears are heavy of hearing,
and their eyes they have closed;
lest they should perceive with their eyes,
and hear with their ears,
and understand with their heart,
and turn for me to heal them.'
[28] Let it be known to you then that this salvation of God has been sent to the Gentiles; they will listen."
[30] And he lived there two whole years at his own expense, and welcomed all who came to him,
[31] preaching the kingdom of God and teaching about the Lord Jesus Christ quite openly and unhindered.

 

28

[1] 우리가 구원을 얻은 후에 안즉 그 섬은 멜리데라 하더라
[2] 토인들이 우리에게 특별한 동정을 하여 비가 오고 날이 차매 불을 피워 우리를 다 영접하더라
[3] 바울이 한뭇 나무를 거두어 불에 넣으니 뜨거움을 인하여 독사가 나와 그 손을 물고 있는지라
[4] 토인들이 이 짐승이 그 손에 달림을 보고 서로 말하되 진실로 이사람은 살인한 자로다 바다에서는 구원을 얻었으나 공의가 살지 못하게 하심이로다 하더니
[5] 바울이 그 짐승을 불에 떨어버리매 조금도 상함이 없더라
[6] 그가 붓든지 혹 갑자기 엎드러져 죽을 줄로 저희가 기다렸더니 오래 기다려도 그에게 아무 이상이 없음을 보고 돌려 생각하여 말하되 신이라 하더라
[7] 이 섬에 제일 높은 사람 보블리오라 하는 이가 그 근처에 토지가 있는지라 그가 우리를 영접하여 사흘이나 친절히 유숙하게 하더니
[8] 보블리오의 부친이 열병과 이질에 걸려 누웠거늘 바울이 들어가서 기도하고 그에게 안수하여 낫게 하매
[9] 이러므로 섬 가운데 다른 병든 사람들이 와서 고침을 받고
[10] 후한 예로 우리를 대접하고 떠날 때에 우리 쓸 것을 배에 올리더라
[11] 석 달 후에 그 섬에서 과동한 알렉산드리아 배를 우리가 타고 떠나니 그 배 기호는 디오스구로라
[12] 수라구사에 대고 사흘을 있다가
[13] 거기서 둘러가서 레기온에 이르러 하루를 지난 후 남풍이 일어나므로 이튿날 보디올에 이르러
[14] 거기서 형제를 만나 저희의 청함을 받아 이레를 함께 유하다가 로마로 가니라
[15] 거기 형제들이 우리 소식을 듣고 압비오 저자와 삼관까지 맞으러 오니 바울이 저희를 보고 하나님께 사례하고 담대한 마음을 얻으니라
[16] 우리가 로마에 들어가니 바울은 자기를 지키는 한 군사와 함께 따로 있게 허락하더라
[17] 사흘 후에 바울이 유대인 중 높은 사람들을 청하여 모인 후에 이르되 여러분 형제들아 내가 이스라엘 백성이나 우리 조상의 규모를 배척한 일이 없는데 예루살렘에서 로마인의 손에 죄수로 내어준 바 되었으니
[18] 로마인은 나를 심문하여 죽일 죄목이 없으므로 놓으려 하였으나
[19] 유대인들이 반대하기로 내가 마지못하여 가이사에게 호소함이요 내 민족을 송사하려는 것이 아니로라
[20] 이러하므로 너희를 보고 함께 이야기하려고 청하였노니 이스라엘의 소망을 인하여 내가 이 쇠사슬에 매인바 되었노라
[21] 저희가 가로되 우리가 유대에서 네게 대한 편지도 받은 일이 없고 또 형제 중 누가 와서 네게 대하여 좋지 못한 것을 고하든지 이야기한 일도 없느니라
[22] 이에 우리가 너의 사상이 어떠한가 듣고자 하노니 이 파에 대하여는 어디서든지 반대를 받는줄 우리가 앎이라 하더라
[23] 저희가 일자를 정하고 그의 우거하는 집에 많이 오니 바울이 아침부터 저녁까지 강론하여 하나님 나라를 증거하고 모세의 율법과 선지자의 말을 가지고 예수의 일로 권하더라
[24] 그 말을 믿는 사람도 있고 믿지 아니하는 사람도 있어
[25] 서로 맞지 아니하여 흩어질 때에 바울이 한 말로 일러 가로되 성령이 선지자 이사야로 너희 조상들에게 말씀하신 것이 옳도다
[26] 일렀으되 이 백성에게 가서 말하기를 너희가 듣기는 들어도 도무지 깨닫지 못하며 보기는 보아도 도무지 알지 못하는도다
[27] 이 백성들의 마음이 완악하여져서 그 귀로는 둔하게 듣고 그 눈을 감았으니 이는 눈으로 보고 귀로 듣고 마음으로 깨달아 돌아와 나의 고침을 받을까 함이라 하였으니
[28] 그런즉 하나님의 이 구원을 이방인에게로 보내신줄 알라 저희는 또한 들으리라 하더라
[29]
[ ] (
없 음)
[30]
바울이 온 이태를 자기 셋집에 유하며 자기에게 오는 사람을 다 영접하고
[31] 담대히 하나님 나라를 전파하며 주 예수 그리스도께 관한 것을 가르치되 금하는 사람이 없었더라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요한복음(John)

로마서(Romans)


 ] 신약 성서 서론 ] 마태복음 ] 마가복음 ] 누가복음 ] 요한복음 ] 사도행전 ] 로마서 ] 고린도전서 ] 고린도후서 ] 갈라디아서 ] 에베소서 ] 빌립보서 ] 골로새서 ] 데살로니가서 ] 데살로니가후서 ] 디모데전서 ] 디모데후서 ] 디도서 ] 빌레몬서 ] 히브리서 ] 야고보서 ] 베드로전서 ] 베드로후서 ] 요한일서 ] 요한이서 ] 요한삼서 ] 유다서 ] 요한계시록 ]


 
 
 

 게시판  검색  자료실  사이트맵  예수와나?

뒤로 ]  ] 위로 ]

 
 

Jesusi.com Homepage



This page was last modified 2002/01/01